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두테르테 “트럼프 승리 축하…미국과 다툼 중단”
입력 2016.11.11 (12:36) 수정 2016.11.11 (12:44)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필리핀판 트럼프로 불리는 로드리고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이 도널드 트럼프의 미국 대통령 당선을 축하하며 미국과의 다툼도 중단하고 싶다고 밝혔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에게 욕설을 하는 등 그간 미국에 드러냈던 반감과는 다른 모습입니다.

구본국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말레이시아를 공식 방문중이던 두테르테 대통령.

필리핀 교민 행사 연설에서 도널드 트럼프의 미국 대통령 당선을 축하한다고 밝혔습니다.

트럼프의 건강까지 걱정했습니다.

<녹취> 두테르테(필리핀 대통령) : "도널드 트럼프의 당선을 축하합니다. 만수무강하시길..."

두테르테는 "트럼프가 승리했고 그 자리에 있는 만큼 더는 미국과 다투고 싶지 않다"고 말했습니다.

그간 벌어진 미국과 필리핀의 틈을 줄여 보려는 발언으로 보입니다.

특히 자신과 트럼프와의 비슷한 면을 강조하기도 했습니다.

<녹취> 두테르테(필리핀 대통령) : "우리는 둘 다 사소한 이유로도 쉽게 욕설을 합니다. 그런 면에서 많이 비슷합니다."

선거기간 중 범죄자 10만명을 죽여 물고기 밥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하는 등 막말과 기행을 일삼은 두테르테.

취임 후에는 마약과의 전쟁을 비판한 오바마 미국 대통령에게 욕설을 해 논란을 불러오기도 했습니다.

특히 지난달 중국 방문에서는 공개석상에서 미국과의 결별 발언까지 내놓은 바 있습니다.

하지만 자신과 비슷한 성향의 트럼프가 미국 대통령에 당선된 만큼 멀어진 미국과 필리핀의 관계가 다시 복원될지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KBS 뉴스 구본국입니다.
  • 두테르테 “트럼프 승리 축하…미국과 다툼 중단”
    • 입력 2016-11-11 12:39:28
    • 수정2016-11-11 12:44:44
    뉴스 12
<앵커 멘트>

필리핀판 트럼프로 불리는 로드리고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이 도널드 트럼프의 미국 대통령 당선을 축하하며 미국과의 다툼도 중단하고 싶다고 밝혔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에게 욕설을 하는 등 그간 미국에 드러냈던 반감과는 다른 모습입니다.

구본국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말레이시아를 공식 방문중이던 두테르테 대통령.

필리핀 교민 행사 연설에서 도널드 트럼프의 미국 대통령 당선을 축하한다고 밝혔습니다.

트럼프의 건강까지 걱정했습니다.

<녹취> 두테르테(필리핀 대통령) : "도널드 트럼프의 당선을 축하합니다. 만수무강하시길..."

두테르테는 "트럼프가 승리했고 그 자리에 있는 만큼 더는 미국과 다투고 싶지 않다"고 말했습니다.

그간 벌어진 미국과 필리핀의 틈을 줄여 보려는 발언으로 보입니다.

특히 자신과 트럼프와의 비슷한 면을 강조하기도 했습니다.

<녹취> 두테르테(필리핀 대통령) : "우리는 둘 다 사소한 이유로도 쉽게 욕설을 합니다. 그런 면에서 많이 비슷합니다."

선거기간 중 범죄자 10만명을 죽여 물고기 밥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하는 등 막말과 기행을 일삼은 두테르테.

취임 후에는 마약과의 전쟁을 비판한 오바마 미국 대통령에게 욕설을 해 논란을 불러오기도 했습니다.

특히 지난달 중국 방문에서는 공개석상에서 미국과의 결별 발언까지 내놓은 바 있습니다.

하지만 자신과 비슷한 성향의 트럼프가 미국 대통령에 당선된 만큼 멀어진 미국과 필리핀의 관계가 다시 복원될지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KBS 뉴스 구본국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