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軍 장병 최고의 ‘에너지송’은 트와이스 ‘치어 업’
입력 2016.11.15 (08:35) 연합뉴스
군 생활의 어려움이 닥칠 때 걸그룹 트와이스의 '치어 업'(Cheer Up)을 들으며 힘을 내는 장병들이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국방홍보원이 15일 공개한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샤샤샤'라는 가사로 인기를 끈 치어 업은 군 복무 중인 장병들이 꼽은 '군 생활에 힘이 되는 나의 노래' 1위에 선정됐다.

설문조사는 지난달 21일부터 이달 11일까지 군 인트라넷을 통해 진행됐고 1천224명이 참가했다.

군 생활에 힘을 주는 노래로 치어 업을 꼽은 장병은 234명(19.1%)으로, 가장 많았다. 이들은 "훈련이 고될 때마다 마음 속으로 부르면 힘이 나는 노래", "샤샤샤! 발랄한 리듬으로 저의 군 생활에 활기를 복돋아줍니다" 같은 댓글을 남겼다.

2위에 선정된 곡은 이적의 '걱정말아요 그대'였다. 129명(10.5%)의 장병이 이 곡을 선택했다. 육군 병사는 "힘든 군 생활에 짐을 덜어주는 듯한 노래"라고 평가했다.

3위는 '겨레의 늠름한 아들로 태어나'로 시작하는 군가 '전우'로, 97명(7.9%)의 지지를 받았다. 이어 안재욱의 '친구'(7.3%), 옥상달빛의 '수고했어 오늘도'(6.2%), 소녀시대의 '힘내'(5.2%), 라붐의 '푱푱'(5.1%), SG워너비 김진호의 '가족사진(4.6%), 아이오아이의 '너무너무너무'(4.4%) 순이었다.

이번 설문조사 결과는 국방일보의 '장병 별별랭킹' 코너에 게재된다. 국방일보는 올해 초부터 매월 다양한 주제로 온라인 설문조사를 하고 그 결과를 장병 별별랭킹 코너에 실어 장병들의 생각과 이야기를 소개하고 있다.
  • 軍 장병 최고의 ‘에너지송’은 트와이스 ‘치어 업’
    • 입력 2016-11-15 08:35:06
    연합뉴스
군 생활의 어려움이 닥칠 때 걸그룹 트와이스의 '치어 업'(Cheer Up)을 들으며 힘을 내는 장병들이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국방홍보원이 15일 공개한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샤샤샤'라는 가사로 인기를 끈 치어 업은 군 복무 중인 장병들이 꼽은 '군 생활에 힘이 되는 나의 노래' 1위에 선정됐다.

설문조사는 지난달 21일부터 이달 11일까지 군 인트라넷을 통해 진행됐고 1천224명이 참가했다.

군 생활에 힘을 주는 노래로 치어 업을 꼽은 장병은 234명(19.1%)으로, 가장 많았다. 이들은 "훈련이 고될 때마다 마음 속으로 부르면 힘이 나는 노래", "샤샤샤! 발랄한 리듬으로 저의 군 생활에 활기를 복돋아줍니다" 같은 댓글을 남겼다.

2위에 선정된 곡은 이적의 '걱정말아요 그대'였다. 129명(10.5%)의 장병이 이 곡을 선택했다. 육군 병사는 "힘든 군 생활에 짐을 덜어주는 듯한 노래"라고 평가했다.

3위는 '겨레의 늠름한 아들로 태어나'로 시작하는 군가 '전우'로, 97명(7.9%)의 지지를 받았다. 이어 안재욱의 '친구'(7.3%), 옥상달빛의 '수고했어 오늘도'(6.2%), 소녀시대의 '힘내'(5.2%), 라붐의 '푱푱'(5.1%), SG워너비 김진호의 '가족사진(4.6%), 아이오아이의 '너무너무너무'(4.4%) 순이었다.

이번 설문조사 결과는 국방일보의 '장병 별별랭킹' 코너에 게재된다. 국방일보는 올해 초부터 매월 다양한 주제로 온라인 설문조사를 하고 그 결과를 장병 별별랭킹 코너에 실어 장병들의 생각과 이야기를 소개하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