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박 대통령 탄핵 심판·최순실 게이트
[영상] 대통령 변호인 “여성으로서의 사생활 보호돼야”
입력 2016.11.15 (18:18) 정치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최순실 게이트’ 관련 검찰 조사를 앞둔 박근혜 대통령의 변호를 맡은 유영하(55·사법연수원 24기) 변호사가 오늘(15일) 오후 서울고등검찰청에서 기자회견을 열었습니다.

유 변호사는 기자회견에서 “내일 조사하는 건 물리적으로 어렵다”면서 “되도록 서면조사를 해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그는 특히 "대통령이기 전에 여성으로서의 사생활이 있다는 점을 고려해달라"고 덧붙였는데요. 갑자기 이게 무슨 말일까요?

기자회견 주요 발언을 정리했습니다.
  • [영상] 대통령 변호인 “여성으로서의 사생활 보호돼야”
    • 입력 2016-11-15 18:18:00
    정치
‘최순실 게이트’ 관련 검찰 조사를 앞둔 박근혜 대통령의 변호를 맡은 유영하(55·사법연수원 24기) 변호사가 오늘(15일) 오후 서울고등검찰청에서 기자회견을 열었습니다.

유 변호사는 기자회견에서 “내일 조사하는 건 물리적으로 어렵다”면서 “되도록 서면조사를 해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그는 특히 "대통령이기 전에 여성으로서의 사생활이 있다는 점을 고려해달라"고 덧붙였는데요. 갑자기 이게 무슨 말일까요?

기자회견 주요 발언을 정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