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통일부 “유엔 추가제재 北에 상당한 영향 미칠 것”
입력 2016.11.28 (11:29) 수정 2016.11.28 (11:54) 정치
통일부는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대북 추가제재를 위한 결의가 채택되면 북한에 "상당한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밝혔다.

정준희 통일부 대변인은 오늘(28일) 정례브리핑에서 '유엔 안보리가 북한의 석탄 수출을 제한하는 새로운 결의안을 지금 논의 중인데 이 결의안이 채택되면 북한에 실질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보느냐'는 질문에 "아무래도 지금 (제재 결의안을) 마련 중인 사안이기 때문에 구체적으로 말씀드리기는 어렵다"면서도 이같이 전망했다.

정 대변인은 북한이 지난 10월 20일 무수단 미사일 발사 이후 도발하지 않는 이유가 무엇이라고 보느냐는 질문에 "북한의 도발 가능성에 대해서는 항상 말씀드렸지만, 내일이라도 할 수 있다"며 "(지금 도발하지 않는 이유는) 외부적인 정세의 변화라든지, 내부적인 준비상태 그런 것들을 모두 고려해서 (도발) 시점을 보고 있지 않나 생각한다"고 말했다.
  • 통일부 “유엔 추가제재 北에 상당한 영향 미칠 것”
    • 입력 2016-11-28 11:29:32
    • 수정2016-11-28 11:54:50
    정치
통일부는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대북 추가제재를 위한 결의가 채택되면 북한에 "상당한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밝혔다.

정준희 통일부 대변인은 오늘(28일) 정례브리핑에서 '유엔 안보리가 북한의 석탄 수출을 제한하는 새로운 결의안을 지금 논의 중인데 이 결의안이 채택되면 북한에 실질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보느냐'는 질문에 "아무래도 지금 (제재 결의안을) 마련 중인 사안이기 때문에 구체적으로 말씀드리기는 어렵다"면서도 이같이 전망했다.

정 대변인은 북한이 지난 10월 20일 무수단 미사일 발사 이후 도발하지 않는 이유가 무엇이라고 보느냐는 질문에 "북한의 도발 가능성에 대해서는 항상 말씀드렸지만, 내일이라도 할 수 있다"며 "(지금 도발하지 않는 이유는) 외부적인 정세의 변화라든지, 내부적인 준비상태 그런 것들을 모두 고려해서 (도발) 시점을 보고 있지 않나 생각한다"고 말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