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기도문화의전당 송년 페스티벌…12편 선보여
입력 2016.11.30 (10:34) 수정 2016.11.30 (10:40) 문화
주옥 같은 명품 공연 12편을 선보이는 경기도문화의전당의 송년 페스티벌이 오는 12월 3일부터 2017년 1월 15일까지 펼쳐진다.

이번 축제에서는 뮤지컬, 연극, 클래식, 콘서트, 마술, 어린이극까지 각 분야를 총망라해 현재 국내 공연계에서 가장 뜨거운 작품 12편을 릴레이로 선보인다.

먼저 12월 3일과 4일에는 KBS 1 텔레비전에서 인기리에 방영중인 어린이 애니메이션 '헬로카봇 3'의 뮤지컬 버전인 <헬로카봇 시즌2>가 공연된다.

12월 10일에는 시사코미디의 본좌로 많은 사랑을 받은 연극 <늘근도둑 이야기>를, 10일과 11일에는 영원한 가객 고 김광석의 노래로 만든 뮤지컬 <그날들>을 만나볼 수 있다.

영화평론가 이동진과 소설가 은희경 등이 출연하는 토크콘서트 <화양연화>는 13일에 무대에 오르고 송중기, 조인성, 전지현 등 톱스타들의 연기 스승으로 유명한 안혁모의 연기수업 콘서트가 17일에 진행된다.

마술사 이은결의 화려한 퍼포먼스를 선보이는 마술쇼는 12월 17일과 18일 이틀 동안 선보이고, 20일에는 경기필하모닉오케스트라가 관객들에게 친숙한 클래식 명곡들을 들려주는 패밀리콘서트를 연다.

오는 23일에는 윤도현이 이끄는 대한민국 대표 록밴드 YB의 콘서트를 만날 수 있고, 이튿날인 24일에는 국내 최고의 클래식 스타인 비올리스트 리처드 용재 오닐과 피아니스트 임동혁의 듀오 리사이틀이 펼쳐진다.

한해를 마무리하는 12월 30일과 31일에는 감성 보컬그룹 어반자카파의 콘서트가 열리고, 2017년 1월 7일과 8일에는 2009년 초연 이후 해마다 감동의 무대를 선보여온 연극 <친정엄마와 2박3일>이 관객을 찾아온다.

2017년 1월 14일과 15일 축제의 대미를 장식할 마지막 공연은 가수 이승환이 맡는다.

이승환은 자신의 밴드와 14인조 오케스트라까지 함께 무대에 올라 팬들의 오랜 사랑을 받은 자신의 대표곡들을 들려줄 예정이다.
  • 경기도문화의전당 송년 페스티벌…12편 선보여
    • 입력 2016-11-30 10:34:09
    • 수정2016-11-30 10:40:38
    문화
주옥 같은 명품 공연 12편을 선보이는 경기도문화의전당의 송년 페스티벌이 오는 12월 3일부터 2017년 1월 15일까지 펼쳐진다.

이번 축제에서는 뮤지컬, 연극, 클래식, 콘서트, 마술, 어린이극까지 각 분야를 총망라해 현재 국내 공연계에서 가장 뜨거운 작품 12편을 릴레이로 선보인다.

먼저 12월 3일과 4일에는 KBS 1 텔레비전에서 인기리에 방영중인 어린이 애니메이션 '헬로카봇 3'의 뮤지컬 버전인 <헬로카봇 시즌2>가 공연된다.

12월 10일에는 시사코미디의 본좌로 많은 사랑을 받은 연극 <늘근도둑 이야기>를, 10일과 11일에는 영원한 가객 고 김광석의 노래로 만든 뮤지컬 <그날들>을 만나볼 수 있다.

영화평론가 이동진과 소설가 은희경 등이 출연하는 토크콘서트 <화양연화>는 13일에 무대에 오르고 송중기, 조인성, 전지현 등 톱스타들의 연기 스승으로 유명한 안혁모의 연기수업 콘서트가 17일에 진행된다.

마술사 이은결의 화려한 퍼포먼스를 선보이는 마술쇼는 12월 17일과 18일 이틀 동안 선보이고, 20일에는 경기필하모닉오케스트라가 관객들에게 친숙한 클래식 명곡들을 들려주는 패밀리콘서트를 연다.

오는 23일에는 윤도현이 이끄는 대한민국 대표 록밴드 YB의 콘서트를 만날 수 있고, 이튿날인 24일에는 국내 최고의 클래식 스타인 비올리스트 리처드 용재 오닐과 피아니스트 임동혁의 듀오 리사이틀이 펼쳐진다.

한해를 마무리하는 12월 30일과 31일에는 감성 보컬그룹 어반자카파의 콘서트가 열리고, 2017년 1월 7일과 8일에는 2009년 초연 이후 해마다 감동의 무대를 선보여온 연극 <친정엄마와 2박3일>이 관객을 찾아온다.

2017년 1월 14일과 15일 축제의 대미를 장식할 마지막 공연은 가수 이승환이 맡는다.

이승환은 자신의 밴드와 14인조 오케스트라까지 함께 무대에 올라 팬들의 오랜 사랑을 받은 자신의 대표곡들을 들려줄 예정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