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박보검-김유정, “우리도 MAMA 간다”
입력 2016.11.30 (15:34) TV특종
2일(금) 홍콩AWE(AsiaWorld-Expo, 아시아월드-엑스포)에서 열리는 2016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Mnet Asian Music Awards, MAMA)에 대한민국 대세 스타들이 총출동한다. 한류 드라마의 빛나는 주역과 신예 배우들이 시상자로 대거 나서면서 시상식 본무대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있다.

최근 뜨거운 인기 속에 종영한 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의 주인공, 박보검, 김유정도 시상자로 참석한다. 드라마를 통해 남다른 케미로 시선을 모았던 두 사람이 ‘2016 MAMA’에서는 어떤 재회를 하게 될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또 유수의 작품에서 존재감을 발산하고 있는 여배우 이지아, 현재 드라마 ‘안투라지’에서 톱스타 차영빈 역으로 활약 중인 서강준, ‘킬미힐미’, ‘그녀는 예뻤다’에서 시청자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긴 박서준이 시상자로 등장해 분위기를 뜨겁게 달굴 예정이다. 여기에 드라마 ‘혼술남녀’를 통해 시청자들의 마음을 설레게 했던 박하선, 공명, 드라마와 예능을 오가며 활약을 펼치고 있는 안재현, 출연하는 작품마다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며 주목 받고 있는 신혜선, 마지막으로 다양한 분야에서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모델 강승현이 합류를 확정지은 상태다.

현재까지 공개된 ‘2016 MAMA’ 라인업을 살펴보면 EXO, 방탄소년단, 세븐틴, 여자친구, 트와이스, 아이오아이, NCT DREAM, GOT7, 몬스타엑스, 비와이, 태민, 태연이 출연을 확정지었다. 또한 이적의 감동무대, 수지&백현의 ‘DREAM’ 최초 무대, 팀발랜드와 에릭남, 래퍼 위즈칼리파 등의 아티스트와 배우 유아인이 아트 콜라보레이션으로 특별한 무대를 꾸밀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이병헌, 차승원, 하지원, 한효주, 장혁, 한지민, 박기웅, 박민영 등 올 한해 대중문화에서 압도적인 존재감을 선보였던 명품 배우들이 시상자로 함께 한다. 또 어떤 아티스트와 배우가 ‘2016 MAMA’에 합류해 열기를 더할지 기대가 모아진다.

  • 박보검-김유정, “우리도 MAMA 간다”
    • 입력 2016-11-30 15:34:23
    TV특종
2일(금) 홍콩AWE(AsiaWorld-Expo, 아시아월드-엑스포)에서 열리는 2016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Mnet Asian Music Awards, MAMA)에 대한민국 대세 스타들이 총출동한다. 한류 드라마의 빛나는 주역과 신예 배우들이 시상자로 대거 나서면서 시상식 본무대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있다.

최근 뜨거운 인기 속에 종영한 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의 주인공, 박보검, 김유정도 시상자로 참석한다. 드라마를 통해 남다른 케미로 시선을 모았던 두 사람이 ‘2016 MAMA’에서는 어떤 재회를 하게 될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또 유수의 작품에서 존재감을 발산하고 있는 여배우 이지아, 현재 드라마 ‘안투라지’에서 톱스타 차영빈 역으로 활약 중인 서강준, ‘킬미힐미’, ‘그녀는 예뻤다’에서 시청자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긴 박서준이 시상자로 등장해 분위기를 뜨겁게 달굴 예정이다. 여기에 드라마 ‘혼술남녀’를 통해 시청자들의 마음을 설레게 했던 박하선, 공명, 드라마와 예능을 오가며 활약을 펼치고 있는 안재현, 출연하는 작품마다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며 주목 받고 있는 신혜선, 마지막으로 다양한 분야에서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모델 강승현이 합류를 확정지은 상태다.

현재까지 공개된 ‘2016 MAMA’ 라인업을 살펴보면 EXO, 방탄소년단, 세븐틴, 여자친구, 트와이스, 아이오아이, NCT DREAM, GOT7, 몬스타엑스, 비와이, 태민, 태연이 출연을 확정지었다. 또한 이적의 감동무대, 수지&백현의 ‘DREAM’ 최초 무대, 팀발랜드와 에릭남, 래퍼 위즈칼리파 등의 아티스트와 배우 유아인이 아트 콜라보레이션으로 특별한 무대를 꾸밀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이병헌, 차승원, 하지원, 한효주, 장혁, 한지민, 박기웅, 박민영 등 올 한해 대중문화에서 압도적인 존재감을 선보였던 명품 배우들이 시상자로 함께 한다. 또 어떤 아티스트와 배우가 ‘2016 MAMA’에 합류해 열기를 더할지 기대가 모아진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