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6·25 국군 전사자 501위 합동봉안식
입력 2016.12.02 (18:42) 수정 2016.12.02 (18:45) 포토뉴스
6·25 국군 전사자 501위 합동봉안식

2일 국립서울현충원에서 황교안 국무총리와 한민구 국방부 장관, 국가보훈처장, 각 군 참모총장 및 해병대사령관, 보훈단체 대표 등 400여 명이 참석해 6·25전쟁 당시 전사한 국군 유해 501위의 합동봉안식이 열려 영현 봉송이 되고 있다

6·25 국군 전사자 501위 합동봉안식
2일 국립서울현충원에서 황교안 국무총리와 한민구 국방부 장관, 국가보훈처장, 각 군 참모총장 및 해병대사령관, 보훈단체 대표 등 400여 명이 참석해 6·25전쟁 당시 전사한 국군 유해 501위의 합동봉안식이 열려 영현 봉송이 되고 있다
 
  • 6·25 국군 전사자 501위 합동봉안식
    • 입력 2016-12-02 18:42:35
    • 수정2016-12-02 18:45:04
    포토뉴스

2일 국립서울현충원에서 황교안 국무총리와 한민구 국방부 장관, 국가보훈처장, 각 군 참모총장 및 해병대사령관, 보훈단체 대표 등 400여 명이 참석해 6·25전쟁 당시 전사한 국군 유해 501위의 합동봉안식이 열려 영현 봉송이 되고 있다

2일 국립서울현충원에서 황교안 국무총리와 한민구 국방부 장관, 국가보훈처장, 각 군 참모총장 및 해병대사령관, 보훈단체 대표 등 400여 명이 참석해 6·25전쟁 당시 전사한 국군 유해 501위의 합동봉안식이 열려 영현 봉송이 되고 있다

2일 국립서울현충원에서 황교안 국무총리와 한민구 국방부 장관, 국가보훈처장, 각 군 참모총장 및 해병대사령관, 보훈단체 대표 등 400여 명이 참석해 6·25전쟁 당시 전사한 국군 유해 501위의 합동봉안식이 열려 영현 봉송이 되고 있다

2일 국립서울현충원에서 황교안 국무총리와 한민구 국방부 장관, 국가보훈처장, 각 군 참모총장 및 해병대사령관, 보훈단체 대표 등 400여 명이 참석해 6·25전쟁 당시 전사한 국군 유해 501위의 합동봉안식이 열려 영현 봉송이 되고 있다

2일 국립서울현충원에서 황교안 국무총리와 한민구 국방부 장관, 국가보훈처장, 각 군 참모총장 및 해병대사령관, 보훈단체 대표 등 400여 명이 참석해 6·25전쟁 당시 전사한 국군 유해 501위의 합동봉안식이 열려 영현 봉송이 되고 있다

2일 국립서울현충원에서 황교안 국무총리와 한민구 국방부 장관, 국가보훈처장, 각 군 참모총장 및 해병대사령관, 보훈단체 대표 등 400여 명이 참석해 6·25전쟁 당시 전사한 국군 유해 501위의 합동봉안식이 열려 영현 봉송이 되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