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구촌 화제 영상] 축구공 맞아 기절한 갈매기…심판 경기 중단
입력 2016.12.05 (10:57) 수정 2016.12.05 (11:05)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뻥'하고 발로 찬 축구공에 갈매기가 맞아 기절했습니다.

호주 FFA컵 결승전에서 벌어진 일인데요.

선수들은 잠시 당황했지만 경기를 계속 진행하는데요.

하지만 기절한 갈매기를 본 심판이 선수들에게 경기 중단 신호를 보냈습니다.

갈매기는 시드니 FC 골키퍼 대니 부코비치의 품에 안겨 경기장 밖으로 옮겨졌는데요.

얼마 지나지 않아 정신을 되찾았습니다.

작은 생명을 소홀히 여기지 않고 단호한 결정을 내린 축구 심판이 갈매기의 생명을 살렸네요.
  • [지구촌 화제 영상] 축구공 맞아 기절한 갈매기…심판 경기 중단
    • 입력 2016-12-05 10:56:30
    • 수정2016-12-05 11:05:22
    지구촌뉴스
'뻥'하고 발로 찬 축구공에 갈매기가 맞아 기절했습니다.

호주 FFA컵 결승전에서 벌어진 일인데요.

선수들은 잠시 당황했지만 경기를 계속 진행하는데요.

하지만 기절한 갈매기를 본 심판이 선수들에게 경기 중단 신호를 보냈습니다.

갈매기는 시드니 FC 골키퍼 대니 부코비치의 품에 안겨 경기장 밖으로 옮겨졌는데요.

얼마 지나지 않아 정신을 되찾았습니다.

작은 생명을 소홀히 여기지 않고 단호한 결정을 내린 축구 심판이 갈매기의 생명을 살렸네요.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