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싸이, 서문시장 화재 피해 복구에 1억원 기부
입력 2016.12.13 (17:37) 연합뉴스
가수 싸이(본명 박재상·39)가 대구 서문시장 화재 피해 복구를 위해 1억원을 기부했다.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 측은 13일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박재상 본명으로 1억원의 기부금을 냈다"며 "개인 기부자로는 가장 높은 금액"이라고 밝혔다.

협회 측은 "싸이 씨가 기부하면서 이름이 밝혀지는 걸 원하지 않았다"며 "기부금은 서문시장 화재 복구에 소중히 쓰일 것"이라고 덧붙였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도 "싸이 씨가 소속사에 알리지 않고 진행한 일"이라고 말했다.

앞서 배우 박신혜와 방송인 유재석도 서문시장 화재 피해 복구를 위해 각각 5천만원을 기부해 화제가 됐다.
  • 싸이, 서문시장 화재 피해 복구에 1억원 기부
    • 입력 2016-12-13 17:37:00
    연합뉴스
가수 싸이(본명 박재상·39)가 대구 서문시장 화재 피해 복구를 위해 1억원을 기부했다.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 측은 13일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박재상 본명으로 1억원의 기부금을 냈다"며 "개인 기부자로는 가장 높은 금액"이라고 밝혔다.

협회 측은 "싸이 씨가 기부하면서 이름이 밝혀지는 걸 원하지 않았다"며 "기부금은 서문시장 화재 복구에 소중히 쓰일 것"이라고 덧붙였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도 "싸이 씨가 소속사에 알리지 않고 진행한 일"이라고 말했다.

앞서 배우 박신혜와 방송인 유재석도 서문시장 화재 피해 복구를 위해 각각 5천만원을 기부해 화제가 됐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