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라면 가격이 오른다고?’
입력 2016.12.18 (17:32) 포토뉴스
‘라면 가격이 오른다고?’

농심이 오는 20일부터 일부 라면 권장소비자가격을 평균 5.5% 인상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신라면은 780원에서 830원으로, 너구리는 850원에서 900원으로, 짜파게티는 900원에서 950원으로, 육개장사발면은 800원에서 850원으로 각각 오른다.

 
18일 오후 서울 양재동 하나로마트 라면 코너에 붐비는 소비자들.
 
 
가격인상 소식에 붐비는 라면코너
 
 
  • ‘라면 가격이 오른다고?’
    • 입력 2016-12-18 17:32:31
    포토뉴스

농심이 오는 20일부터 일부 라면 권장소비자가격을 평균 5.5% 인상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신라면은 780원에서 830원으로, 너구리는 850원에서 900원으로, 짜파게티는 900원에서 950원으로, 육개장사발면은 800원에서 850원으로 각각 오른다.

농심이 오는 20일부터 일부 라면 권장소비자가격을 평균 5.5% 인상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신라면은 780원에서 830원으로, 너구리는 850원에서 900원으로, 짜파게티는 900원에서 950원으로, 육개장사발면은 800원에서 850원으로 각각 오른다.

농심이 오는 20일부터 일부 라면 권장소비자가격을 평균 5.5% 인상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신라면은 780원에서 830원으로, 너구리는 850원에서 900원으로, 짜파게티는 900원에서 950원으로, 육개장사발면은 800원에서 850원으로 각각 오른다.

농심이 오는 20일부터 일부 라면 권장소비자가격을 평균 5.5% 인상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신라면은 780원에서 830원으로, 너구리는 850원에서 900원으로, 짜파게티는 900원에서 950원으로, 육개장사발면은 800원에서 850원으로 각각 오른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