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영상] ‘수감번호 628’ 최순실, 첫 재판 출석
입력 2016.12.19 (18:35) 수정 2016.12.20 (06:36) 사회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오늘 오후 '비선실세' 최순실(60살) 씨가 첫 재판에 출석했다.

구속된 이후에도 다른 피의자들과 달리 수의를 입지 않아 국민적 반감을 샀던 최 씨는, 오늘 처음 수의를 입고 나타났다.

오늘은 정식 공판에 앞서 검찰과 변호인이 쟁점을 정리하고 증거 조사에 대해 논의하는 날이어서, 피고인이 꼭 참석하지 않아도 된다.

그러나 최 씨는 검찰의 주장을 직접 듣고 변호인을 통해 자신의 주장을 적극적으로 표명하기 위해 출석했다고 한다.

최 씨는 재판정에서 검찰의 공소사실을 모두 부인했다.

박근혜 대통령과 공모한 사실 자체가 없기 때문에 죄가 되지 않는다고 주장했다.

재판부는 변호인단의 요청에 따라, 오는 29일 2차 공판기일을 열기로 했다.
  • [영상] ‘수감번호 628’ 최순실, 첫 재판 출석
    • 입력 2016-12-19 18:35:06
    • 수정2016-12-20 06:36:25
    사회
오늘 오후 '비선실세' 최순실(60살) 씨가 첫 재판에 출석했다.

구속된 이후에도 다른 피의자들과 달리 수의를 입지 않아 국민적 반감을 샀던 최 씨는, 오늘 처음 수의를 입고 나타났다.

오늘은 정식 공판에 앞서 검찰과 변호인이 쟁점을 정리하고 증거 조사에 대해 논의하는 날이어서, 피고인이 꼭 참석하지 않아도 된다.

그러나 최 씨는 검찰의 주장을 직접 듣고 변호인을 통해 자신의 주장을 적극적으로 표명하기 위해 출석했다고 한다.

최 씨는 재판정에서 검찰의 공소사실을 모두 부인했다.

박근혜 대통령과 공모한 사실 자체가 없기 때문에 죄가 되지 않는다고 주장했다.

재판부는 변호인단의 요청에 따라, 오는 29일 2차 공판기일을 열기로 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