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디지털 광장] 자연이 키우는 ‘자라나는 의자 나무’
입력 2016.12.26 (06:47) 수정 2016.12.26 (07:14)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영국 더비셔 주에 자리한 아담한 나무 농장인데요.

자세히 보니 여느 농장에선 보기 드문 특이한 형태의 나무들이 심어져 있습니다.

사실 이 나무들은 영국의 가구 디자이너가 개발한 일명 '자라나는 가구 나무'입니다.

참나무와 버드나무 등의 묘목을 어느 정도 키운 다음. 원하는 가구 모양의 틀에 놓고 접목 작업을 한 뒤 그대로 자라나게 하는데요.

나무 하나가 의자 형태로 완전히 성장하기까지 최소 4년이 넘게 걸리지만, 접착제 같은 화학제품을 쓰지 않고 친환경 가구를 얻을 수 있는 새로운 제조법으로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현재 램프 갓과 의자가 출시를 앞두고 있고 테이블 등 다른 가구 나무도 키우는 중인데요.

햇빛과 흙 그리고 물과 바람이 손수 만든 나무 가구!

보는 것만으로도 느낌이 남다르죠?
  • [디지털 광장] 자연이 키우는 ‘자라나는 의자 나무’
    • 입력 2016-12-26 06:47:16
    • 수정2016-12-26 07:14:49
    뉴스광장 1부
영국 더비셔 주에 자리한 아담한 나무 농장인데요.

자세히 보니 여느 농장에선 보기 드문 특이한 형태의 나무들이 심어져 있습니다.

사실 이 나무들은 영국의 가구 디자이너가 개발한 일명 '자라나는 가구 나무'입니다.

참나무와 버드나무 등의 묘목을 어느 정도 키운 다음. 원하는 가구 모양의 틀에 놓고 접목 작업을 한 뒤 그대로 자라나게 하는데요.

나무 하나가 의자 형태로 완전히 성장하기까지 최소 4년이 넘게 걸리지만, 접착제 같은 화학제품을 쓰지 않고 친환경 가구를 얻을 수 있는 새로운 제조법으로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현재 램프 갓과 의자가 출시를 앞두고 있고 테이블 등 다른 가구 나무도 키우는 중인데요.

햇빛과 흙 그리고 물과 바람이 손수 만든 나무 가구!

보는 것만으로도 느낌이 남다르죠?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