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최순실 국조특위’, 오늘 구치소 청문회
입력 2016.12.26 (08:05) 수정 2016.12.26 (09:18) 아침뉴스타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국회 '최순실 국정농단' 국조특위가 오늘 서울구치소에서 6차 청문회를 개최할 예정입니다.

핵심 증인인 최순실 씨 등이 그 동안 청문회 출석을 거부하자 최 씨가 수감돼 있는 구치소를 직접 찾아가기로 한 건데요.

현장 취재기자 연결해 자세한 상황 알아봅니다.

장덕수 기자, 최 씨가 그 동안 청문회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는데 오늘 청문회는 참석할까요?

<리포트>

네, 오늘 역시 청문회에서 최순실 씨의 모습을 보기는 어려울 것 같습니다.

오늘 청문회 대상자는 이곳 서울구치소에 수감돼 있는 최순실 씨와 남부구치소에 수감된 안종범 전 청와대 정책조정수석, 정호성 전 청와대 비서관 등 세 명인데요.

세 명 모두 수사와 재판 등을 이유로 불출석 의사를 밝힌 것으로 전해지고 있습니다.

국조특위 측은 청문회가 시작되는 오전 10시까지 최 씨 등의 출석을 설득할 방침이지만, 끝까지 거부할 경우 출석을 강제할 방법이 없어, 오늘 청문회는 무산될 가능성도 있습니다.

앞서 최 씨와 안 전 수석, 정 전 비서관 등은 그 동안 두 차례 청문회 출석 요구와 동행 명령을 거부했는데요.

특위 측은 이른바 '최순실 게이트'의 몸통인 이들 3명에 대한 조사 없이는 게이트의 실체를 밝힐 수 없다고 보고, 지난 1997년 한보게이트 이후 19년 만의 '구치소 청문회' 개최를 결정했습니다.

특위 측은 이들 3명이 청문회 출석을 끝내 거부하면, 국회 모욕죄 등으로 고발할 방침이지만 사후 절차에 불과해, '최순실 없는 최순실 청문회'가 될 가능성이 커졌습니다.

지금까지 서울구치소에서 KBS 뉴스 장덕수입니다.
  • ‘최순실 국조특위’, 오늘 구치소 청문회
    • 입력 2016-12-26 08:08:32
    • 수정2016-12-26 09:18:00
    아침뉴스타임
<앵커 멘트>

국회 '최순실 국정농단' 국조특위가 오늘 서울구치소에서 6차 청문회를 개최할 예정입니다.

핵심 증인인 최순실 씨 등이 그 동안 청문회 출석을 거부하자 최 씨가 수감돼 있는 구치소를 직접 찾아가기로 한 건데요.

현장 취재기자 연결해 자세한 상황 알아봅니다.

장덕수 기자, 최 씨가 그 동안 청문회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는데 오늘 청문회는 참석할까요?

<리포트>

네, 오늘 역시 청문회에서 최순실 씨의 모습을 보기는 어려울 것 같습니다.

오늘 청문회 대상자는 이곳 서울구치소에 수감돼 있는 최순실 씨와 남부구치소에 수감된 안종범 전 청와대 정책조정수석, 정호성 전 청와대 비서관 등 세 명인데요.

세 명 모두 수사와 재판 등을 이유로 불출석 의사를 밝힌 것으로 전해지고 있습니다.

국조특위 측은 청문회가 시작되는 오전 10시까지 최 씨 등의 출석을 설득할 방침이지만, 끝까지 거부할 경우 출석을 강제할 방법이 없어, 오늘 청문회는 무산될 가능성도 있습니다.

앞서 최 씨와 안 전 수석, 정 전 비서관 등은 그 동안 두 차례 청문회 출석 요구와 동행 명령을 거부했는데요.

특위 측은 이른바 '최순실 게이트'의 몸통인 이들 3명에 대한 조사 없이는 게이트의 실체를 밝힐 수 없다고 보고, 지난 1997년 한보게이트 이후 19년 만의 '구치소 청문회' 개최를 결정했습니다.

특위 측은 이들 3명이 청문회 출석을 끝내 거부하면, 국회 모욕죄 등으로 고발할 방침이지만 사후 절차에 불과해, '최순실 없는 최순실 청문회'가 될 가능성이 커졌습니다.

지금까지 서울구치소에서 KBS 뉴스 장덕수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아침뉴스타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