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만서 올해 최고 한류 연예인은 쯔위…검색 1위
입력 2016.12.26 (14:27) 수정 2016.12.26 (14:27) 연합뉴스
대만에서 올해 가장 인기있는 한류 연예인은 걸그룹 트와이스의 대만인 멤버 쯔위(周子瑜), 드라마는 '태양의 후예'였던 것으로 나타났다.

26일 대만 자유시보에 따르면 올해 대만 인터넷과 소셜미디어에서 검색 1위로 최고의 화두가 된 한류 연예인으로 쯔위가 선정됐다.

쯔위는 지난 1월 대만 총통선거 직전에 한국의 한 예능 프로그램에서 대만 국기인 청천백일만지홍기(靑天白日滿地紅旗)를 흔들었다가 큰 파문을 불러일으켰다.

당시 중국에서 활동 중인 대만 출신 연예인 황안(黃安)은 쯔위를 '대만 독립 분자'라고 공격했으며, 이후 대만 총통 선거 전날 밤 그녀가 사과하는 영상이 인터넷에 공개되면서 대만 정치권의 '뜨거운 감자'로 떠올랐다.

쯔위에 힘입어 '트와이스'도 인기 검색어 4위에 올랐다.

2위와 3위는 드라마 '태양의 후예'의 주연인 송중기와 송혜교가 차지했다. 태양의 후예는 대만에서 23회까지 평균 2.44% 시청률을 기록했고 본방송만 760만7천여명이 시청했다고 신문은 전했다.

5위와 6위에는 두터운 대만 팬층을 보유한 JYJ '박유천'과 '응답하라 1988'과 '구르미 그린 달빛'에 출연한 박보검이 각각 올랐다. 신문은 내달 22일 대만에서 열릴 박보검 팬미팅에서 최고 5천800대만달러(22만6천원)에 이르는 4천200장의 티켓이 삽시간에 매진됐다고 전했다.

YG엔터테인먼트의 4인조 걸그룹 블랙핑크, 한국 영화의 대만진출 사상 최고 매출을 기록한 '부산행' 주인공 '공유', 배우 이준기, 한효주가 뒤를 이었다.

'태양의 후예'는 대만에서 가장 많은 검색어로 등장하며 최대 인기 드라마 자리에 올랐고 이어 중국 소설 '보보경심'(步步驚心)을 원작으로 이준기가 출연한 '달의 연인-보보경심 려', '닥터스', '구르미 그린 달빛', '더블유' 등이 순위에 랭크됐다.
  • 대만서 올해 최고 한류 연예인은 쯔위…검색 1위
    • 입력 2016-12-26 14:27:10
    • 수정2016-12-26 14:27:43
    연합뉴스
대만에서 올해 가장 인기있는 한류 연예인은 걸그룹 트와이스의 대만인 멤버 쯔위(周子瑜), 드라마는 '태양의 후예'였던 것으로 나타났다.

26일 대만 자유시보에 따르면 올해 대만 인터넷과 소셜미디어에서 검색 1위로 최고의 화두가 된 한류 연예인으로 쯔위가 선정됐다.

쯔위는 지난 1월 대만 총통선거 직전에 한국의 한 예능 프로그램에서 대만 국기인 청천백일만지홍기(靑天白日滿地紅旗)를 흔들었다가 큰 파문을 불러일으켰다.

당시 중국에서 활동 중인 대만 출신 연예인 황안(黃安)은 쯔위를 '대만 독립 분자'라고 공격했으며, 이후 대만 총통 선거 전날 밤 그녀가 사과하는 영상이 인터넷에 공개되면서 대만 정치권의 '뜨거운 감자'로 떠올랐다.

쯔위에 힘입어 '트와이스'도 인기 검색어 4위에 올랐다.

2위와 3위는 드라마 '태양의 후예'의 주연인 송중기와 송혜교가 차지했다. 태양의 후예는 대만에서 23회까지 평균 2.44% 시청률을 기록했고 본방송만 760만7천여명이 시청했다고 신문은 전했다.

5위와 6위에는 두터운 대만 팬층을 보유한 JYJ '박유천'과 '응답하라 1988'과 '구르미 그린 달빛'에 출연한 박보검이 각각 올랐다. 신문은 내달 22일 대만에서 열릴 박보검 팬미팅에서 최고 5천800대만달러(22만6천원)에 이르는 4천200장의 티켓이 삽시간에 매진됐다고 전했다.

YG엔터테인먼트의 4인조 걸그룹 블랙핑크, 한국 영화의 대만진출 사상 최고 매출을 기록한 '부산행' 주인공 '공유', 배우 이준기, 한효주가 뒤를 이었다.

'태양의 후예'는 대만에서 가장 많은 검색어로 등장하며 최대 인기 드라마 자리에 올랐고 이어 중국 소설 '보보경심'(步步驚心)을 원작으로 이준기가 출연한 '달의 연인-보보경심 려', '닥터스', '구르미 그린 달빛', '더블유' 등이 순위에 랭크됐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