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국도 90개 구간 ‘안개 잦은 지역’ 지정·집중관리
입력 2016.12.28 (08:37) 수정 2016.12.28 (08:45) 경제
전국 국도 90개 구간이 '안개 잦은 지역'으로 지정돼 안전시설에 대한 집중 개선 작업이 이뤄진다.

국토교통부는 짙은 안개로 도로 운전자의 사고 위험이 큰 국도 90개 구간(약 405㎞)을 지정해 도로관리기관별로 안전시설 설치 등을 강화한다고 28일 밝혔다. 국도상 안개 잦은 지역으로는 시정거리 250m 이하의 짙은 안개가 연 30일 이상 발생한 구간, 안개로 인한 대형 교통사고가 발생한 구간 등이 선정됐다.

각 도로관리기관은 문제의 구간에 시정계 등 안개감지 시설과 도로전광판(VMS) 등 안개 정보제공 시설, 시선유도등과 같은 도로 선형 안내시설 등을 설치할 계획이다. 또 안개 사고에 대비해 소방서, 경찰서 등 유관기관과 합동 모의 훈련을 시행해 대응 능력을 키우기로 했다. 안개 잦은 지역에 관한 정보는 내비게이션 기업, 이동통신사 등과 협력해 도로 이용자에게 제공한다.

도로상 안개는 자동차 운전자의 시야를 방해하고 사고를 유발하는 위험요소다. 지난 8일 전남 나주대교에서 짙은 안개로 14중 추돌사고가 발생해 8명의 부상자와 극심한 차량정체를 초래했고,지난해 2월에는 영종대교에서 106중 추돌사고가 나 70여명이 넘는 사상자를 낳았다.
  • 국도 90개 구간 ‘안개 잦은 지역’ 지정·집중관리
    • 입력 2016-12-28 08:37:10
    • 수정2016-12-28 08:45:31
    경제
전국 국도 90개 구간이 '안개 잦은 지역'으로 지정돼 안전시설에 대한 집중 개선 작업이 이뤄진다.

국토교통부는 짙은 안개로 도로 운전자의 사고 위험이 큰 국도 90개 구간(약 405㎞)을 지정해 도로관리기관별로 안전시설 설치 등을 강화한다고 28일 밝혔다. 국도상 안개 잦은 지역으로는 시정거리 250m 이하의 짙은 안개가 연 30일 이상 발생한 구간, 안개로 인한 대형 교통사고가 발생한 구간 등이 선정됐다.

각 도로관리기관은 문제의 구간에 시정계 등 안개감지 시설과 도로전광판(VMS) 등 안개 정보제공 시설, 시선유도등과 같은 도로 선형 안내시설 등을 설치할 계획이다. 또 안개 사고에 대비해 소방서, 경찰서 등 유관기관과 합동 모의 훈련을 시행해 대응 능력을 키우기로 했다. 안개 잦은 지역에 관한 정보는 내비게이션 기업, 이동통신사 등과 협력해 도로 이용자에게 제공한다.

도로상 안개는 자동차 운전자의 시야를 방해하고 사고를 유발하는 위험요소다. 지난 8일 전남 나주대교에서 짙은 안개로 14중 추돌사고가 발생해 8명의 부상자와 극심한 차량정체를 초래했고,지난해 2월에는 영종대교에서 106중 추돌사고가 나 70여명이 넘는 사상자를 낳았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