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부산 앞바다 지진 발생↑…갈수록 ‘원전’ 접근
입력 2016.12.28 (09:54) 수정 2016.12.28 (10:57) 930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최근 부산 앞바다의 지진 발생 추세가 심상찮습니다.

사흘전(25일)에도 지진이 났는데요.

지진 발생 장소가 먼바다에서 차츰 고리원전 가까이로 접근하는 모양샙니다.

장성길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지난 25일 부산 기장 앞바다에서 난 지진은 규모 2.4,

규모는 크지 않지만 진앙지가 기장에서 불과 15km 거립니다.

역대 지진 가운데 고리원전과 가장 가깝습니다.

지난 2003년 이후 부산 앞바다에서 난 지진은 모두 7건,

2003년의 진앙지는 기장에서 115km거리였지만, 점점 육지와 가까워지고 있습니다.

부산시는 이를 중대상황으로 보고 지진 재난 관련 특별교부세 증액과 지진 발생 시 원전의 지진 계측값을 공유하자고 정부에 요구했습니다.

<인터뷰> 이장희(부산시 원자력안전팀장) : " 저희 입장에서는 심각하게 받아들이고 있고, 이 부분은 학계 전문가와 함께 원인이 무엇인지를 주도면밀하게 점검하고 있습니다."

지진 발생 빈도가 잦아지는 것도 걱정거립니다.

지난 40년간 부산 내륙과 앞바다에 일어난 지진 11건 가운데 9건이 최근 20년 사이에 발생했습니다.

<인터뷰> 손문(부산대 지질학과 교수) : "특정 지역에서 이런 2.0 규모 지진이 잦게 일어나면 이런 지진들이 큰 지진의 전진일 가능성이 있거든요."

이에 대해 한국수력원자력도 고리원전 내진설계가 규모 7.0을 견디도록 돼 있지만 지진의 추세에 대해서는 예의주시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장성길입니다.
  • 부산 앞바다 지진 발생↑…갈수록 ‘원전’ 접근
    • 입력 2016-12-28 09:57:44
    • 수정2016-12-28 10:57:15
    930뉴스
<앵커 멘트>

최근 부산 앞바다의 지진 발생 추세가 심상찮습니다.

사흘전(25일)에도 지진이 났는데요.

지진 발생 장소가 먼바다에서 차츰 고리원전 가까이로 접근하는 모양샙니다.

장성길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지난 25일 부산 기장 앞바다에서 난 지진은 규모 2.4,

규모는 크지 않지만 진앙지가 기장에서 불과 15km 거립니다.

역대 지진 가운데 고리원전과 가장 가깝습니다.

지난 2003년 이후 부산 앞바다에서 난 지진은 모두 7건,

2003년의 진앙지는 기장에서 115km거리였지만, 점점 육지와 가까워지고 있습니다.

부산시는 이를 중대상황으로 보고 지진 재난 관련 특별교부세 증액과 지진 발생 시 원전의 지진 계측값을 공유하자고 정부에 요구했습니다.

<인터뷰> 이장희(부산시 원자력안전팀장) : " 저희 입장에서는 심각하게 받아들이고 있고, 이 부분은 학계 전문가와 함께 원인이 무엇인지를 주도면밀하게 점검하고 있습니다."

지진 발생 빈도가 잦아지는 것도 걱정거립니다.

지난 40년간 부산 내륙과 앞바다에 일어난 지진 11건 가운데 9건이 최근 20년 사이에 발생했습니다.

<인터뷰> 손문(부산대 지질학과 교수) : "특정 지역에서 이런 2.0 규모 지진이 잦게 일어나면 이런 지진들이 큰 지진의 전진일 가능성이 있거든요."

이에 대해 한국수력원자력도 고리원전 내진설계가 규모 7.0을 견디도록 돼 있지만 지진의 추세에 대해서는 예의주시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장성길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