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유승민 “나경원, 신당 정강정책에 오해…합류 바란다”
입력 2016.12.28 (10:38) 수정 2016.12.28 (10:42) 정치
가칭 개혁보수신당 유승민 의원은 28일 새누리당 탈당을 보류한 나경원 의원에 대해 "오해를 풀고 꼭 합류하기를 바란다"고 요청했다.

유 의원은 이날 한 라디오 프로그램에 출연해 나 의원이 신당의 정강·정책 기조 등을 문제 삼으며 신당 합류를 보류한 것으로 알려진 데 대해 "뭔가 오해가 있는 것"이라면서 이같이 말했다.

유 의원은 "개혁보수신당이라는 이름과 창당선언문에 담긴 가치·철학은 저 혼자 만든 게 아니라 29명의 의원이 전부 공감하고 동의한 것"이라면서 "정강정책에 대해 좋은 의견이 있으면 치열한 토론 과정에 참여하고, 올바른 주장이 있으면 채택되는 민주적 의사결정 과정을 거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특히 전날 오전 나 의원과 직접 전화통화를 했다고 밝히고 "1월에는 합류하겠다고 저에게 말씀하셨는데, 엇갈리는 보도가 나오고 있다"고 덧붙였다.

유 의원은 이어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에 대해서는 "대북관, 국가안보관을 보면 그런 분이 대통령이 되면 많은 국민이 정말 굉장히 불안할 것"이라고 강도 높게 비판했다.

문 전 대표의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배치 반대, 지난 2007년 대통령비서실장 재임 시절 유엔 인권결의안 기권 결정 관여, '대통령 당선 후 미국보다 북한 우선 방문' 발언 등을 문제 삼았다.

유승민 의원은 같이 탈당한 김무성 의원과 관련해서는 "그분에 대한 확실한 신뢰가 있다"면서 "작은 생각의 차이는 서로 인정하는 게 건강한 정당의 모습"이라고 말했다.
  • 유승민 “나경원, 신당 정강정책에 오해…합류 바란다”
    • 입력 2016-12-28 10:38:29
    • 수정2016-12-28 10:42:08
    정치
가칭 개혁보수신당 유승민 의원은 28일 새누리당 탈당을 보류한 나경원 의원에 대해 "오해를 풀고 꼭 합류하기를 바란다"고 요청했다.

유 의원은 이날 한 라디오 프로그램에 출연해 나 의원이 신당의 정강·정책 기조 등을 문제 삼으며 신당 합류를 보류한 것으로 알려진 데 대해 "뭔가 오해가 있는 것"이라면서 이같이 말했다.

유 의원은 "개혁보수신당이라는 이름과 창당선언문에 담긴 가치·철학은 저 혼자 만든 게 아니라 29명의 의원이 전부 공감하고 동의한 것"이라면서 "정강정책에 대해 좋은 의견이 있으면 치열한 토론 과정에 참여하고, 올바른 주장이 있으면 채택되는 민주적 의사결정 과정을 거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특히 전날 오전 나 의원과 직접 전화통화를 했다고 밝히고 "1월에는 합류하겠다고 저에게 말씀하셨는데, 엇갈리는 보도가 나오고 있다"고 덧붙였다.

유 의원은 이어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에 대해서는 "대북관, 국가안보관을 보면 그런 분이 대통령이 되면 많은 국민이 정말 굉장히 불안할 것"이라고 강도 높게 비판했다.

문 전 대표의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배치 반대, 지난 2007년 대통령비서실장 재임 시절 유엔 인권결의안 기권 결정 관여, '대통령 당선 후 미국보다 북한 우선 방문' 발언 등을 문제 삼았다.

유승민 의원은 같이 탈당한 김무성 의원과 관련해서는 "그분에 대한 확실한 신뢰가 있다"면서 "작은 생각의 차이는 서로 인정하는 게 건강한 정당의 모습"이라고 말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