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왕의 아이들, 남다름-윤찬영-이서연
입력 2016.12.28 (14:09) TV특종
아역 남다름-윤찬영-이서연이 2017년 MBC에서 방송될 탐미주의 멜로 팩션 사극 ‘왕은 사랑한다’에 캐스팅되었다. 임시완의 아역으로 남다름이, 임윤아의 아역으로 이서연이 캐스팅 됐고, 이들과 함께 윤찬영이 왕린의 어린 시절을 연기하는 것. 이에 아역부터 성인 연기자까지 믿고 보는 연기력을 갖춘 연기력 보장 라인업이 확정됐다.

드라마 ‘왕은 사랑한다’(제작 유스토리나인, 감독 김상협, 작가 에어본)는 고려 시대를 배경으로 세 남녀의 엇갈린 사랑과 욕망을 그린 격정 멜로 사극. 고려 최초의 혼혈왕 ‘왕원’ 역에는 임시완이, 고려의 스칼렛 오하라 ‘은산’ 역에는 임윤아가 캐스팅 돼 기대를 모으고 있다.

남다름은 유아인, 강동원, 이종석, 이동욱, 송일국, 최다니엘 등 최고의 남자배우의 아역을 도맡아 온 배우로, ‘왕은 사랑한다’에서 임시완의 아역을 맡아 기대를 모은다. 그는 새로운 것에 무한 호기심을 드러내는 총명한 세자 ‘왕원’의 어린 시절을 연기해 천진난만한 매력과 동시에 내적 갈등을 느끼는 세자의 모습을 드러낼 예정이다.

특히 남다름은 드라마 ‘화정’, ‘육룡이 나르샤’, ‘동이’, 영화 ‘군도:민란의 시대’ 등 사극에서도 안정적인 연기력을 인정받은 ‘믿고 보는 아역’으로 꼽힌다. 꽃 같은 비주얼에 탄탄한 연기까지 겸비한 그가 ‘왕은 사랑한다’에서 보여줄 활약에 기대감이 높아진다.

또한 남다름과 훈훈 브로맨스를 담당할 ‘왕린’의 아역으로 탄탄한 연기력으로 다수의 작품에서 존재감을 드러낸 배우 윤찬영이 합류한다. 윤찬영은 드라마 ‘마마’에서 극중 송윤아의 아들 한그루 역으로 출연해 성인 연기자 못지 않는 섬세한 연기력으로 시청자들의 눈물샘을 자극하며 극찬을 이끌어냈다. 이후 ‘화정’, ‘육룡이 나르샤’, ‘불어라 미풍아’, ‘낭만닥터 김사부’ 등에서 美친 아역의 위엄을 드러내며 누나팬의 마음을 저격했다.

윤찬영은 ‘왕은 사랑한다’에서 또 한번 누나팬들의 마음을 들썩이게 만들 예정이다. 윤찬영은 세자 ‘왕원’의 곁에서 그에게 궁 밖의 세상을 알려주는 ‘왕린’의 어린 시절을 연기한다. 특히 남다름과 윤찬영의 재회가 기대를 모은다. 한층 성장한 이들의 연기력과 찰진 호흡이 절로 기대감을 자아낸다.

이어 왕원-왕린과 얽히게 되는 어린 ‘은산’ 역에는 영화 ‘우리들’에서 출중한 연기력으로 영화계를 깜짝 놀라게 한 배우 이서연이 캐스팅 됐다. 무엇보다 이서연은 임윤아를 꼭 빼 닮은 비주얼로 관심을 집중시킨다. 동그란 눈과 갸름한 얼굴형, 긴 목선이 임윤아의 별명인 ‘꽃사슴’을 떠올리게 하며 아역과 성인역의 놀라운 싱크로율을 기대케 한다.

한편 ‘왕은 사랑한다’는 동명의 소설을 원작으로 하는 팩션 멜로 사극. 올 12월부터 촬영에 들어가 2017년 MBC에서 방송될 예정이다.

[사진제공=YNK엔터테인먼트(남다름), 스노우볼엔터테인먼트(윤찬영), 후너스엔터테인먼트(이서연)]
  • 왕의 아이들, 남다름-윤찬영-이서연
    • 입력 2016-12-28 14:09:15
    TV특종
아역 남다름-윤찬영-이서연이 2017년 MBC에서 방송될 탐미주의 멜로 팩션 사극 ‘왕은 사랑한다’에 캐스팅되었다. 임시완의 아역으로 남다름이, 임윤아의 아역으로 이서연이 캐스팅 됐고, 이들과 함께 윤찬영이 왕린의 어린 시절을 연기하는 것. 이에 아역부터 성인 연기자까지 믿고 보는 연기력을 갖춘 연기력 보장 라인업이 확정됐다.

드라마 ‘왕은 사랑한다’(제작 유스토리나인, 감독 김상협, 작가 에어본)는 고려 시대를 배경으로 세 남녀의 엇갈린 사랑과 욕망을 그린 격정 멜로 사극. 고려 최초의 혼혈왕 ‘왕원’ 역에는 임시완이, 고려의 스칼렛 오하라 ‘은산’ 역에는 임윤아가 캐스팅 돼 기대를 모으고 있다.

남다름은 유아인, 강동원, 이종석, 이동욱, 송일국, 최다니엘 등 최고의 남자배우의 아역을 도맡아 온 배우로, ‘왕은 사랑한다’에서 임시완의 아역을 맡아 기대를 모은다. 그는 새로운 것에 무한 호기심을 드러내는 총명한 세자 ‘왕원’의 어린 시절을 연기해 천진난만한 매력과 동시에 내적 갈등을 느끼는 세자의 모습을 드러낼 예정이다.

특히 남다름은 드라마 ‘화정’, ‘육룡이 나르샤’, ‘동이’, 영화 ‘군도:민란의 시대’ 등 사극에서도 안정적인 연기력을 인정받은 ‘믿고 보는 아역’으로 꼽힌다. 꽃 같은 비주얼에 탄탄한 연기까지 겸비한 그가 ‘왕은 사랑한다’에서 보여줄 활약에 기대감이 높아진다.

또한 남다름과 훈훈 브로맨스를 담당할 ‘왕린’의 아역으로 탄탄한 연기력으로 다수의 작품에서 존재감을 드러낸 배우 윤찬영이 합류한다. 윤찬영은 드라마 ‘마마’에서 극중 송윤아의 아들 한그루 역으로 출연해 성인 연기자 못지 않는 섬세한 연기력으로 시청자들의 눈물샘을 자극하며 극찬을 이끌어냈다. 이후 ‘화정’, ‘육룡이 나르샤’, ‘불어라 미풍아’, ‘낭만닥터 김사부’ 등에서 美친 아역의 위엄을 드러내며 누나팬의 마음을 저격했다.

윤찬영은 ‘왕은 사랑한다’에서 또 한번 누나팬들의 마음을 들썩이게 만들 예정이다. 윤찬영은 세자 ‘왕원’의 곁에서 그에게 궁 밖의 세상을 알려주는 ‘왕린’의 어린 시절을 연기한다. 특히 남다름과 윤찬영의 재회가 기대를 모은다. 한층 성장한 이들의 연기력과 찰진 호흡이 절로 기대감을 자아낸다.

이어 왕원-왕린과 얽히게 되는 어린 ‘은산’ 역에는 영화 ‘우리들’에서 출중한 연기력으로 영화계를 깜짝 놀라게 한 배우 이서연이 캐스팅 됐다. 무엇보다 이서연은 임윤아를 꼭 빼 닮은 비주얼로 관심을 집중시킨다. 동그란 눈과 갸름한 얼굴형, 긴 목선이 임윤아의 별명인 ‘꽃사슴’을 떠올리게 하며 아역과 성인역의 놀라운 싱크로율을 기대케 한다.

한편 ‘왕은 사랑한다’는 동명의 소설을 원작으로 하는 팩션 멜로 사극. 올 12월부터 촬영에 들어가 2017년 MBC에서 방송될 예정이다.

[사진제공=YNK엔터테인먼트(남다름), 스노우볼엔터테인먼트(윤찬영), 후너스엔터테인먼트(이서연)]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