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고현장] “나 모르면 간첩”…동네 상인 괴롭힌 전과 28범
입력 2016.12.28 (20:52) Go!현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동네 상인들과 주민들에게 욕설과 협박 등을 해온 50대 남성이 경찰에 구속됐습니다. 박 씨는 서울 은평구 일대 재래시장 상인과 행인들에게 이번달 10여 차례 폭행, 협박 등 행패를 부린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또 박 씨는 신문지를 말아 손에 흉기를 소지한 것처럼 보이게 한 뒤 상가에 들어가 상인과 손님들에게 욕설을 하며 위협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경찰은 강도 등 전과 28범인 박 씨가 평소 사회에 대한 불만이 많았다고 밝혔습니다.
  • [고현장] “나 모르면 간첩”…동네 상인 괴롭힌 전과 28범
    • 입력 2016-12-28 20:52:24
    Go!현장
동네 상인들과 주민들에게 욕설과 협박 등을 해온 50대 남성이 경찰에 구속됐습니다. 박 씨는 서울 은평구 일대 재래시장 상인과 행인들에게 이번달 10여 차례 폭행, 협박 등 행패를 부린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또 박 씨는 신문지를 말아 손에 흉기를 소지한 것처럼 보이게 한 뒤 상가에 들어가 상인과 손님들에게 욕설을 하며 위협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경찰은 강도 등 전과 28범인 박 씨가 평소 사회에 대한 불만이 많았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