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北, 백두산에 김씨 3부자 우상화 기념비 세우기로
입력 2017.01.11 (08:43) 수정 2017.01.11 (08:54) 정치
북한이 백두산에 김일성·김정일·김정은 3부자 우상화를 위한 기념비석 건립을 추진한다고 북한 매체가 보도했다.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올해 김씨 3부자에 대한 대대적인 우상화 작업을 위해 조직된 '2017년 백두산위인칭송대회 국제준비위원회'가 지난 8일 공모문을 통해 이같이 발표했다고 오늘(11일) 전했다.

공보문은 올해가 김정일 위원장 생일 75돌(2월16일), 김일성 주석 생일 105돌(4월15일), 김정은의 당·국가 최고수위 추대 5돌이 된다면서 이들에 대해 "백두산과 더불어 백두산 위인으로, 인류의 태양으로 세계 진보적 인민들의 다함없는 흠모를 받고 계신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칭송비 건립을 국제준비위원회가 주관한다며, 세계 진보적 인민들을 향해서도 건립 사업에 적극적으로 참가할 것을 호소했다.

공보문은 또 오는 8월 김씨 3부자 찬양을 위해 백두산지구와 평양에서 여는 백두산위인칭송대회도 '제5차 백두산위인칭송 국제축전'으로 명명했다. 이번 행사는 김정은을 '백두혈통' 선대인 김일성·김정일과 같은 반열에 올려 우상화하기 위한 목적인 것으로 관측된다.

북한은 김씨 일가를 '백두혈통'으로 지칭하고 김정일이 백두산 밀영에서 출생했다고 주장하는 등 백두산을 우상화의 도구로 이용하고 있다.
  • 北, 백두산에 김씨 3부자 우상화 기념비 세우기로
    • 입력 2017-01-11 08:43:03
    • 수정2017-01-11 08:54:15
    정치
북한이 백두산에 김일성·김정일·김정은 3부자 우상화를 위한 기념비석 건립을 추진한다고 북한 매체가 보도했다.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올해 김씨 3부자에 대한 대대적인 우상화 작업을 위해 조직된 '2017년 백두산위인칭송대회 국제준비위원회'가 지난 8일 공모문을 통해 이같이 발표했다고 오늘(11일) 전했다.

공보문은 올해가 김정일 위원장 생일 75돌(2월16일), 김일성 주석 생일 105돌(4월15일), 김정은의 당·국가 최고수위 추대 5돌이 된다면서 이들에 대해 "백두산과 더불어 백두산 위인으로, 인류의 태양으로 세계 진보적 인민들의 다함없는 흠모를 받고 계신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칭송비 건립을 국제준비위원회가 주관한다며, 세계 진보적 인민들을 향해서도 건립 사업에 적극적으로 참가할 것을 호소했다.

공보문은 또 오는 8월 김씨 3부자 찬양을 위해 백두산지구와 평양에서 여는 백두산위인칭송대회도 '제5차 백두산위인칭송 국제축전'으로 명명했다. 이번 행사는 김정은을 '백두혈통' 선대인 김일성·김정일과 같은 반열에 올려 우상화하기 위한 목적인 것으로 관측된다.

북한은 김씨 일가를 '백두혈통'으로 지칭하고 김정일이 백두산 밀영에서 출생했다고 주장하는 등 백두산을 우상화의 도구로 이용하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