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난달 수출입물가 4달째 동반 상승…2년내 최고수준
입력 2017.01.11 (09:28) 수정 2017.01.11 (09:35) 경제
지난달 국제유가와 원-달러 환율 상승의 영향으로 수출입물가가 넉 달째 올라 2년 만에 최고 수준을 기록했다.

한국은행이 발표한 '2016년 12월 수출입물가지수'를 보면 지난해 12월 수출물가지수(2010=100·원화 기준) 잠정치는 86.13으로 집계됐다. 이는 앞서 11월(83.74)보다 2.9% 상승한 것으로 2014년 12월 86.31 이후 24개월 만에 가장 높은 수치다. 수출물가는 지난 9월부터 넉 달 연속 오름세다.

수출물가 상승은 원-달러 환율이 오른 데다 전기 및 전자기기 수출가격이 상승한 영향으로 풀이된다. 원-달러 평균 환율은 지난해 11월 달러당 1,161.64원에서 12월 1,182.28원으로 1.8% 올랐다.

품목별로는 농림수산품이 전월과 변동이 없었고 공산품은 2.9% 올랐다. 공산품 중에선 석탄 및 석유제품이 12.1% 급등했고 화학제품은 3.1%, 전기 및 전자기기는 2.7% 상승했다.

수출품목 중에서는 벙커C유가 20.3%나 올랐고 TV용 LCD는 5.1%, D램은 2.3% 상승했다.

12월 수출물가는 1년 전과 비교하면 6.3% 올랐지만, 2016년 연간으로는 수출물가지수가 80.74로 집계돼 1년 전보다 3.3% 내렸다.

지난달 수입물가도 4개월째 올라 2년 만에 최고였다. 12월 수입물가지수는 83.14로 11월보다 4.2% 상승했다. 수입물가 상승엔 원-달러 상승 외에 국제유가 상승 영향도 큰 것으로 보인다.

두바이유의 월평균 가격은 지난해 11월 배럴당 43.90달러에서 12월 52.08달러로 18.6% 올랐다. 유가 상승 여파로 원재료가 광산품(13.2%)을 중심으로 지난달보다 11.6%나 올랐고, 석탄 및 석유제품은 10.6% 상승했다.

자본재는 0.4% 하락한 반면 소비재는 0.9% 올랐다. 12월 수입물가는 지난해 동기보다는 9.2% 상승했지만, 연간 전체로는 수입물가지수가 76.96으로 집계돼 지난해 대비 4.2% 떨어졌다.
  • 지난달 수출입물가 4달째 동반 상승…2년내 최고수준
    • 입력 2017-01-11 09:28:37
    • 수정2017-01-11 09:35:43
    경제
지난달 국제유가와 원-달러 환율 상승의 영향으로 수출입물가가 넉 달째 올라 2년 만에 최고 수준을 기록했다.

한국은행이 발표한 '2016년 12월 수출입물가지수'를 보면 지난해 12월 수출물가지수(2010=100·원화 기준) 잠정치는 86.13으로 집계됐다. 이는 앞서 11월(83.74)보다 2.9% 상승한 것으로 2014년 12월 86.31 이후 24개월 만에 가장 높은 수치다. 수출물가는 지난 9월부터 넉 달 연속 오름세다.

수출물가 상승은 원-달러 환율이 오른 데다 전기 및 전자기기 수출가격이 상승한 영향으로 풀이된다. 원-달러 평균 환율은 지난해 11월 달러당 1,161.64원에서 12월 1,182.28원으로 1.8% 올랐다.

품목별로는 농림수산품이 전월과 변동이 없었고 공산품은 2.9% 올랐다. 공산품 중에선 석탄 및 석유제품이 12.1% 급등했고 화학제품은 3.1%, 전기 및 전자기기는 2.7% 상승했다.

수출품목 중에서는 벙커C유가 20.3%나 올랐고 TV용 LCD는 5.1%, D램은 2.3% 상승했다.

12월 수출물가는 1년 전과 비교하면 6.3% 올랐지만, 2016년 연간으로는 수출물가지수가 80.74로 집계돼 1년 전보다 3.3% 내렸다.

지난달 수입물가도 4개월째 올라 2년 만에 최고였다. 12월 수입물가지수는 83.14로 11월보다 4.2% 상승했다. 수입물가 상승엔 원-달러 상승 외에 국제유가 상승 영향도 큰 것으로 보인다.

두바이유의 월평균 가격은 지난해 11월 배럴당 43.90달러에서 12월 52.08달러로 18.6% 올랐다. 유가 상승 여파로 원재료가 광산품(13.2%)을 중심으로 지난달보다 11.6%나 올랐고, 석탄 및 석유제품은 10.6% 상승했다.

자본재는 0.4% 하락한 반면 소비재는 0.9% 올랐다. 12월 수입물가는 지난해 동기보다는 9.2% 상승했지만, 연간 전체로는 수입물가지수가 76.96으로 집계돼 지난해 대비 4.2% 떨어졌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