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AI 확산 비상
관세청, 수입 달걀 물품검사 생략
입력 2017.01.11 (10:18) 수정 2017.01.11 (10:19) 경제
관세청이 수입 달걀의 물품검사를 생략하는 등 설 성수품의 수출입 통관을 틀별 지원한다.

관세청은 가격 상승 우려가 있는 설 성수품의 원활한 수급을 위해 '설명절 수출입 특별지원대책'을 시행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전국 34개 세관에서 설 성수품의 수출입 통관을 차질 없이 지원하기 위해 공휴일, 야간, 연휴 기간을 포함해 오늘(11일)부터 31일까지 3주간 24시간 통관 지원반을 운영한다고 설명했다.

관세청은 조류인플루엔자(AI) 확산 여파에 따라 물가 안정을 위해 긴급히 수입되는 신선란, 가공란, 전란액, 난황액 등 8개 품목에 대해서는 물품검사를 생략하고 검역·식품검사 여부만 확인하면 우선 통관하도록 지원한다. 또 명절선물 등 소액 특송화물 물량 증가에 대비해 연휴 기간에도 비상 대기조를 운영하기로 했다.

아울러 설 명절을 맞아 상여금 지급 때문에 일시적으로 자금 압박을 받는 중소 수출업체를 위해서 오늘부터 26일까지 관세환급을 신청하면 당일 지급을 원칙으로 신속히 지원하기로 했다.

관세청은 이와 함께 물가 안정을 위해 주요 수입가격 공개 품목 60개에 사과, 배, 대추, 고춧가루, 간장, 된장 등 6개 설 성수품을 추가해 앞으로 3주간 매주 관세청 홈페이지 '수출입무역통계' 사이트에 공개한다.
  • 관세청, 수입 달걀 물품검사 생략
    • 입력 2017-01-11 10:18:05
    • 수정2017-01-11 10:19:44
    경제
관세청이 수입 달걀의 물품검사를 생략하는 등 설 성수품의 수출입 통관을 틀별 지원한다.

관세청은 가격 상승 우려가 있는 설 성수품의 원활한 수급을 위해 '설명절 수출입 특별지원대책'을 시행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전국 34개 세관에서 설 성수품의 수출입 통관을 차질 없이 지원하기 위해 공휴일, 야간, 연휴 기간을 포함해 오늘(11일)부터 31일까지 3주간 24시간 통관 지원반을 운영한다고 설명했다.

관세청은 조류인플루엔자(AI) 확산 여파에 따라 물가 안정을 위해 긴급히 수입되는 신선란, 가공란, 전란액, 난황액 등 8개 품목에 대해서는 물품검사를 생략하고 검역·식품검사 여부만 확인하면 우선 통관하도록 지원한다. 또 명절선물 등 소액 특송화물 물량 증가에 대비해 연휴 기간에도 비상 대기조를 운영하기로 했다.

아울러 설 명절을 맞아 상여금 지급 때문에 일시적으로 자금 압박을 받는 중소 수출업체를 위해서 오늘부터 26일까지 관세환급을 신청하면 당일 지급을 원칙으로 신속히 지원하기로 했다.

관세청은 이와 함께 물가 안정을 위해 주요 수입가격 공개 품목 60개에 사과, 배, 대추, 고춧가루, 간장, 된장 등 6개 설 성수품을 추가해 앞으로 3주간 매주 관세청 홈페이지 '수출입무역통계' 사이트에 공개한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