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유승민 “1월 25일 대선 출마 선언할 것”
입력 2017.01.11 (14:27) 수정 2017.01.11 (14:49) 정치
바른정당의 대권주자 중 한 명인 유승민 의원이 11일(오늘) 대선 출마 의사를 밝혔다.

유 의원은 이날 자신의 SNS를 통해 "그동안 대선 출마에 대해 오랜 시간 생각해왔다"며 "1월 25일 바른정당의 대선후보 경선 출마선언을 하겠다"고 밝혔다.

출마 선언의 구체적인 시간과 장소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앞서 유 의원은 이날 오전 기자들과 만나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과의 연대 가능성과 관련해선 "아직 그분의 생각이 무엇인지, 진보인지 보수인지 등 개혁에 대해 (견해가) 알려진 게 없다"고 지적하면서 "우리 바른정당은 추구하는 길이 있으니, 거기에 동의하면 연대할 수 있는 것"이라고 답했다.

국민의당과 바른정당 간의 연대문제에 대해선 "국가 안보 문제와 관련해 완전히 (생각이) 다른 분들이 계셔서, 그분들에 대해서 정리가 되지 않으면 당대당 통합이나 연대는 쉽지 않을 것"이라고 일축했다.
  • 유승민 “1월 25일 대선 출마 선언할 것”
    • 입력 2017-01-11 14:27:11
    • 수정2017-01-11 14:49:44
    정치
바른정당의 대권주자 중 한 명인 유승민 의원이 11일(오늘) 대선 출마 의사를 밝혔다.

유 의원은 이날 자신의 SNS를 통해 "그동안 대선 출마에 대해 오랜 시간 생각해왔다"며 "1월 25일 바른정당의 대선후보 경선 출마선언을 하겠다"고 밝혔다.

출마 선언의 구체적인 시간과 장소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앞서 유 의원은 이날 오전 기자들과 만나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과의 연대 가능성과 관련해선 "아직 그분의 생각이 무엇인지, 진보인지 보수인지 등 개혁에 대해 (견해가) 알려진 게 없다"고 지적하면서 "우리 바른정당은 추구하는 길이 있으니, 거기에 동의하면 연대할 수 있는 것"이라고 답했다.

국민의당과 바른정당 간의 연대문제에 대해선 "국가 안보 문제와 관련해 완전히 (생각이) 다른 분들이 계셔서, 그분들에 대해서 정리가 되지 않으면 당대당 통합이나 연대는 쉽지 않을 것"이라고 일축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