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강래연의 새 드라마 ‘색다른 남녀’
입력 2017.01.13 (09:40) 수정 2017.01.13 (09:40) TV특종


배우 강래연이 청춘로맨스 드라마 <색다른 남녀>에 캐스팅됐다.

강래연의 소속사 미스틱엔터테인먼트측은 "강래연이 <색다른 남녀>(연출: 김성덕 극본: 손민수)에 캐스팅됐다"고 밝혔다.

<색다른 남녀>는 1999년 MBC 시트콤 <남자 셋 여자 셋>을 연출한 김성덕 감독의 2017년식 남자 셋 여자 셋으로, ‘쉐어하우스’라는 공간에서 벌어지는 남녀 로맨스와 에피소드를 다룰 예정이다. 앞서 김정훈, 박한별, 박진주, 효민(티아라), 심형탁, 남우현 등이 합류해 기대를 모으고 있는 작품이다.

강래연은 박한별, 박진주, 효민의 절친이자 그들이 자주 찾는 단골 카페 주인으로 분한다. 특히 자타가 공인하는 연애도사로 여주인공 세 명의 연애타입에 맞는 조언과 상담을 도맡아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1998년 MBC 청춘시트콤 <남자 셋 여자 셋>을 통해 브라운관 데뷔를 마친 강래연이 새로워진 2017년식 ‘남자 셋 여자 셋’인 <색다른 남녀>에서 감초 캐릭터로 존재감을 뽐낼 것으로 기대돼 시청자들의 뜨거운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한편 강래연이 출연을 확정 지은 <색다른 남녀>는 2017년 상반기 방송을 목표로 사전 제작을 진행 중이다.

[사진제공=미스틱엔터테인먼트]

  • 강래연의 새 드라마 ‘색다른 남녀’
    • 입력 2017-01-13 09:40:28
    • 수정2017-01-13 09:40:54
    TV특종


배우 강래연이 청춘로맨스 드라마 <색다른 남녀>에 캐스팅됐다.

강래연의 소속사 미스틱엔터테인먼트측은 "강래연이 <색다른 남녀>(연출: 김성덕 극본: 손민수)에 캐스팅됐다"고 밝혔다.

<색다른 남녀>는 1999년 MBC 시트콤 <남자 셋 여자 셋>을 연출한 김성덕 감독의 2017년식 남자 셋 여자 셋으로, ‘쉐어하우스’라는 공간에서 벌어지는 남녀 로맨스와 에피소드를 다룰 예정이다. 앞서 김정훈, 박한별, 박진주, 효민(티아라), 심형탁, 남우현 등이 합류해 기대를 모으고 있는 작품이다.

강래연은 박한별, 박진주, 효민의 절친이자 그들이 자주 찾는 단골 카페 주인으로 분한다. 특히 자타가 공인하는 연애도사로 여주인공 세 명의 연애타입에 맞는 조언과 상담을 도맡아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1998년 MBC 청춘시트콤 <남자 셋 여자 셋>을 통해 브라운관 데뷔를 마친 강래연이 새로워진 2017년식 ‘남자 셋 여자 셋’인 <색다른 남녀>에서 감초 캐릭터로 존재감을 뽐낼 것으로 기대돼 시청자들의 뜨거운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한편 강래연이 출연을 확정 지은 <색다른 남녀>는 2017년 상반기 방송을 목표로 사전 제작을 진행 중이다.

[사진제공=미스틱엔터테인먼트]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