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유한킴벌리 “하기스·그린핑거 아기물티슈 전품목 환불”
입력 2017.01.13 (12:25) 수정 2017.01.13 (13:20) 경제
유한킴벌리가 일부 제품에서 메탄올이 허용기준을 초과한 것으로 확인된 하기스와 그린핑거 아기물티슈 전 품목을 환불해주기로 했다.

유한킴벌리는 13일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일부 물티슈 제품에서 허용 기준치(0.002%)를 초과(0.003∼0.004%)하는 메탄올이 검출됐다는 통보를 받아 13일부터 회수한다"고 밝혔다. 일부 물티슈에서 검출했지만, 고객 편의를 위해 유한킴벌리는 이날부터 하기스와 그린핑거 아기물티슈 전 품목을 회수한다.

유한킴벌리는 그동안 자체 품질검사 및 공인시험기관을 통해 제품 안전성을 확보해 왔고, 메탄올 검출 사례는 이번이 처음이라고 전했다. 유한킴벌리는 원자재 공급업체 및 국내외 전문기관과 메탄올이 유입된 경로를 조사하고 있으며, 최근 원료 공급사에서 납품받은 원료 중 일부에서 미량이 들어온 것으로 추정된다고 설명했다.

유한킴벌리는 "원료 매입 단계부터 더 철저히 관리하지 못한 데 깊은 책임을 느끼며 고객분들께 심려와 불편을 끼쳐 드린 점 진심으로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하기스 혹은 그린핑거 아기물티슈를 갖고 있는 고객은 구매처, 구매일자, 개봉 혹은 영수증 소지 여부와 상관없이 유한킴벌리 회수 및 환불 접수 웹사이트(http://www.ykbrand.co.kr/Refund/Application)와 고객지원센터(☎ 080-010-3200)를 통해 환불받을 수 있다.
  • 유한킴벌리 “하기스·그린핑거 아기물티슈 전품목 환불”
    • 입력 2017-01-13 12:25:47
    • 수정2017-01-13 13:20:11
    경제
유한킴벌리가 일부 제품에서 메탄올이 허용기준을 초과한 것으로 확인된 하기스와 그린핑거 아기물티슈 전 품목을 환불해주기로 했다.

유한킴벌리는 13일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일부 물티슈 제품에서 허용 기준치(0.002%)를 초과(0.003∼0.004%)하는 메탄올이 검출됐다는 통보를 받아 13일부터 회수한다"고 밝혔다. 일부 물티슈에서 검출했지만, 고객 편의를 위해 유한킴벌리는 이날부터 하기스와 그린핑거 아기물티슈 전 품목을 회수한다.

유한킴벌리는 그동안 자체 품질검사 및 공인시험기관을 통해 제품 안전성을 확보해 왔고, 메탄올 검출 사례는 이번이 처음이라고 전했다. 유한킴벌리는 원자재 공급업체 및 국내외 전문기관과 메탄올이 유입된 경로를 조사하고 있으며, 최근 원료 공급사에서 납품받은 원료 중 일부에서 미량이 들어온 것으로 추정된다고 설명했다.

유한킴벌리는 "원료 매입 단계부터 더 철저히 관리하지 못한 데 깊은 책임을 느끼며 고객분들께 심려와 불편을 끼쳐 드린 점 진심으로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하기스 혹은 그린핑거 아기물티슈를 갖고 있는 고객은 구매처, 구매일자, 개봉 혹은 영수증 소지 여부와 상관없이 유한킴벌리 회수 및 환불 접수 웹사이트(http://www.ykbrand.co.kr/Refund/Application)와 고객지원센터(☎ 080-010-3200)를 통해 환불받을 수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