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현대기아차, 미국에 3조6천억원 투자…신규공장 검토
입력 2017.01.17 (16:33) 수정 2017.01.17 (16:39) 국제
현대기아차가 앞으로 5년간 미국에 31억 달러(약 3조 6천억 원)를 투자하기로 했다.

정진행 현대차 사장은 17일 기자들과 만나 이런 계획을 밝혔다고 블룸버그 통신이 보도했다.

투자 금액은 지난 5년간 투입된 21억 달러보다 많은 액수다.

현대차그룹은 미국에 신규 공장을 건설해 수요가 많은 스포츠유틸리티 차량(SUV)이나 프리미엄 브랜드 제네시스를 생산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고 정 사장은 말했다.

또 현대기아차의 미국 내 일자리나 공장을 멕시코로 옮기지는 않을 것이라고 회사 측은 밝혔다.
  • 현대기아차, 미국에 3조6천억원 투자…신규공장 검토
    • 입력 2017-01-17 16:33:05
    • 수정2017-01-17 16:39:39
    국제
현대기아차가 앞으로 5년간 미국에 31억 달러(약 3조 6천억 원)를 투자하기로 했다.

정진행 현대차 사장은 17일 기자들과 만나 이런 계획을 밝혔다고 블룸버그 통신이 보도했다.

투자 금액은 지난 5년간 투입된 21억 달러보다 많은 액수다.

현대차그룹은 미국에 신규 공장을 건설해 수요가 많은 스포츠유틸리티 차량(SUV)이나 프리미엄 브랜드 제네시스를 생산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고 정 사장은 말했다.

또 현대기아차의 미국 내 일자리나 공장을 멕시코로 옮기지는 않을 것이라고 회사 측은 밝혔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