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태영호 “탈북 엘리트 상당수 한국행 대기”
입력 2017.01.17 (21:19) 정치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태영호 전 공사는 공개는 하지 않고 있지만, 자신 외에도 많은 북한 외교관들이 한국에 들어와 있다고 밝혔습니다.

<녹취> 태영호(전 북한 공사) : "한국 국민들과 언론이 아는 것보다 상당히 많은 수의 외교관들이 이미 한국에 왔고..."

또 현재 여러 나라에서 한국행을 기다리고 있는 북한 외교관들도 상당수에 달한다고 말했습니다.

태 전 공사는 북한은 공산체제가 아닌 세습에 기초한 거대한 노예사회라며 더 좋은 삶을 살고 싶어하는 북한 엘리트층의 탈북은 계속 늘어날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녹취> 태영호(전 북한공사) : "공산주의 이념에 이전 이조 조선 때 성리학을 결합한 그런 하나의 봉건사회, 노예사회와 같은 체제입니다."

북한의 핵개발에 대해선 한국을 없애버리겠다는 전략의 일환이라고 경고했습니다.

<녹취> 태영호(전 북한 공사) : "북한이 바라보고 있는 한국은 앞으로 같이 병존할 수 있는 대상이 아니라 없애버려야 할 대상입니다."

태 전 공사는 지난 1997년 한국으로 넘어온 고 황장엽 전 노동당 비서가 만든 주체사상연구소는 통째로 없어졌다며 한 명도 안 남기고 처형한 것으로 안다고 말했습니다.

KBS 뉴스 김지숙입니다.
  • 태영호 “탈북 엘리트 상당수 한국행 대기”
    • 입력 2017-01-17 21:19:38
    정치
태영호 전 공사는 공개는 하지 않고 있지만, 자신 외에도 많은 북한 외교관들이 한국에 들어와 있다고 밝혔습니다.

<녹취> 태영호(전 북한 공사) : "한국 국민들과 언론이 아는 것보다 상당히 많은 수의 외교관들이 이미 한국에 왔고..."

또 현재 여러 나라에서 한국행을 기다리고 있는 북한 외교관들도 상당수에 달한다고 말했습니다.

태 전 공사는 북한은 공산체제가 아닌 세습에 기초한 거대한 노예사회라며 더 좋은 삶을 살고 싶어하는 북한 엘리트층의 탈북은 계속 늘어날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녹취> 태영호(전 북한공사) : "공산주의 이념에 이전 이조 조선 때 성리학을 결합한 그런 하나의 봉건사회, 노예사회와 같은 체제입니다."

북한의 핵개발에 대해선 한국을 없애버리겠다는 전략의 일환이라고 경고했습니다.

<녹취> 태영호(전 북한 공사) : "북한이 바라보고 있는 한국은 앞으로 같이 병존할 수 있는 대상이 아니라 없애버려야 할 대상입니다."

태 전 공사는 지난 1997년 한국으로 넘어온 고 황장엽 전 노동당 비서가 만든 주체사상연구소는 통째로 없어졌다며 한 명도 안 남기고 처형한 것으로 안다고 말했습니다.

KBS 뉴스 김지숙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