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AI 확산 비상
달걀 가격 엿새 연속 하락…한판 8,898원
입력 2017.01.26 (19:45) 수정 2017.01.26 (20:07) 경제
달걀 값이 엿새 연속 하락했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집계를 보면, 특란 30개 기준 달걀 평균 소매 가격은 오늘(26일) 8,898원까지 떨어졌다.

달걀 가격은 지난달 7일 5천6백원 선에서 지난 12일에는 9천5백원 선까지 오른 뒤 이후 등락을 거치며 조금씩 떨어지는 추세를 보이고 있다.

달걀 유통업계는 조류인플루엔자 AI가 진정 국면에 들어가고 미국산과 호주산, 스페인산 등 외국산 달걀까지 수입되면서 달걀 값 상승세가 꺾인 것으로 풀이하고 있다.

농림축산식품부 관계자는 "달걀 값이 본격적인 하락 추세에 접어들었다고 보기에는 무리가 있지만, 가파른 상승세는 한풀 꺾인 것으로 보인다"며 "설 연휴가 지나면 대체로 달걀값이 하락하기 때문에 큰 고비는 넘긴 것 같다"고 말했다.
  • 달걀 가격 엿새 연속 하락…한판 8,898원
    • 입력 2017-01-26 19:45:54
    • 수정2017-01-26 20:07:26
    경제
달걀 값이 엿새 연속 하락했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집계를 보면, 특란 30개 기준 달걀 평균 소매 가격은 오늘(26일) 8,898원까지 떨어졌다.

달걀 가격은 지난달 7일 5천6백원 선에서 지난 12일에는 9천5백원 선까지 오른 뒤 이후 등락을 거치며 조금씩 떨어지는 추세를 보이고 있다.

달걀 유통업계는 조류인플루엔자 AI가 진정 국면에 들어가고 미국산과 호주산, 스페인산 등 외국산 달걀까지 수입되면서 달걀 값 상승세가 꺾인 것으로 풀이하고 있다.

농림축산식품부 관계자는 "달걀 값이 본격적인 하락 추세에 접어들었다고 보기에는 무리가 있지만, 가파른 상승세는 한풀 꺾인 것으로 보인다"며 "설 연휴가 지나면 대체로 달걀값이 하락하기 때문에 큰 고비는 넘긴 것 같다"고 말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