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울 영등포 롯데삼강 창고서 불…1시간만에 진화
입력 2017.01.31 (05:35) 수정 2017.01.31 (06:34) 사회
오늘(31일) 새벽 02시 45분쯤 서울 영등포구의 4층짜리 롯데삼강 창고에서 불이 나 1시간 만에 꺼졌다.

불이 났을 때 건물 안에는 사람이 없어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불이 1층 사무실에서 시작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 서울 영등포 롯데삼강 창고서 불…1시간만에 진화
    • 입력 2017-01-31 05:35:39
    • 수정2017-01-31 06:34:38
    사회
오늘(31일) 새벽 02시 45분쯤 서울 영등포구의 4층짜리 롯데삼강 창고에서 불이 나 1시간 만에 꺼졌다.

불이 났을 때 건물 안에는 사람이 없어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불이 1층 사무실에서 시작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