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애보고 살림하는’ 남성 16만명…2010년 이후 최대
입력 2017.01.31 (07:55) 수정 2017.01.31 (12:18) 경제

[연관 기사] ☞ [뉴스12] ‘살림하는 남성’ 16만 명…2년새 24% 급증

사회 인식 변화와 함께 전문직 여성의 증가, 전반적인 고용사정 악화 등으로 집에서 아이를 돌보거나 살림을 떠맡는 이른바 남성 '전업주부'가 빠르게 늘고 있다.

31일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해 비경제활동인구 중 육아·가사노동을 하는 남자는 모두 16만1천명으로 2010년 이후 최대를 기록했다. 구체적으로 가사활동을 하는 남자가 15만4천명이었고, 육아에 전념하는 남자가 7천명이었다.

육아와 가사에 전념하는 남성의 수는 2003년 10만6천명에서 꾸준히 증가세를 보이면서 2010년 16만1천명까지 늘어났다가 2011년 14만7천명, 2012년 14만7천명, 2013년 14만4천명, 2014년 13만명까지 줄었다.

그러나 2015년 15만명으로 증가세 전환한 뒤 지난해 16만1천명까지 늘어났다. 최근 2년새 24% 급증한 것이다. 이러한 증가세는 가사 전담 남성이 주도하고 있다.

통계청은 초등학교에 입학 전인 미취학 아동을 돌보기 위해 집에 있는 사람을 '육아'로, 초등학교 이상인 자녀를 돌보면서 자기 가정에서 가사 업무를 수행하거나 가사를 돌볼 책임이 있었다고 답한 사람을 '가사'로 분류하고 있다

육아활동을 하는 남성은 2012년 5천명, 2013년 6천명, 2014년 6천명, 2015년 8천명까지 늘었다가 지난해 7천명으로 소폭 감소했다. 그러나 가사활동을 하는 남성은 2012년 14만2천명에서 2013년 13만8천명, 2014년 12만4천명까지 줄었다가 2015년 14만2천명, 2016년 15만4천명으로 증가했다.

육아와 가사에 전념하는 남성의 수가 늘어난 것은 최근 전문직 여성의 증가로 남성에 비해 높은 수입을 올리는 여성이 많고 전통적인 남녀의 역할 관계에도 변화가 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여성 연상 커플의 증가도 육아·가사활동을 하는 남성 증가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추정된다.
  • ‘애보고 살림하는’ 남성 16만명…2010년 이후 최대
    • 입력 2017-01-31 07:55:12
    • 수정2017-01-31 12:18:26
    경제

[연관 기사] ☞ [뉴스12] ‘살림하는 남성’ 16만 명…2년새 24% 급증

사회 인식 변화와 함께 전문직 여성의 증가, 전반적인 고용사정 악화 등으로 집에서 아이를 돌보거나 살림을 떠맡는 이른바 남성 '전업주부'가 빠르게 늘고 있다.

31일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해 비경제활동인구 중 육아·가사노동을 하는 남자는 모두 16만1천명으로 2010년 이후 최대를 기록했다. 구체적으로 가사활동을 하는 남자가 15만4천명이었고, 육아에 전념하는 남자가 7천명이었다.

육아와 가사에 전념하는 남성의 수는 2003년 10만6천명에서 꾸준히 증가세를 보이면서 2010년 16만1천명까지 늘어났다가 2011년 14만7천명, 2012년 14만7천명, 2013년 14만4천명, 2014년 13만명까지 줄었다.

그러나 2015년 15만명으로 증가세 전환한 뒤 지난해 16만1천명까지 늘어났다. 최근 2년새 24% 급증한 것이다. 이러한 증가세는 가사 전담 남성이 주도하고 있다.

통계청은 초등학교에 입학 전인 미취학 아동을 돌보기 위해 집에 있는 사람을 '육아'로, 초등학교 이상인 자녀를 돌보면서 자기 가정에서 가사 업무를 수행하거나 가사를 돌볼 책임이 있었다고 답한 사람을 '가사'로 분류하고 있다

육아활동을 하는 남성은 2012년 5천명, 2013년 6천명, 2014년 6천명, 2015년 8천명까지 늘었다가 지난해 7천명으로 소폭 감소했다. 그러나 가사활동을 하는 남성은 2012년 14만2천명에서 2013년 13만8천명, 2014년 12만4천명까지 줄었다가 2015년 14만2천명, 2016년 15만4천명으로 증가했다.

육아와 가사에 전념하는 남성의 수가 늘어난 것은 최근 전문직 여성의 증가로 남성에 비해 높은 수입을 올리는 여성이 많고 전통적인 남녀의 역할 관계에도 변화가 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여성 연상 커플의 증가도 육아·가사활동을 하는 남성 증가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추정된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