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복면가은’ 정혜성
입력 2017.01.31 (17:35) 수정 2017.01.31 (17:35) TV특종


KBS 2TV 새 수목드라마 ‘김과장’에서 인턴사원 홍가은을 연기 중인정혜성이 머리부터 발끝까지 블랙으로 덮어쓴, ‘복면 가은’으로 변신한다.

지난 방송에서 뽀글뽀글한 파마머리를 한 채 첫 등장한 정혜성은 TQ그룹 회계부 인턴으로 발탁되자 90도로 허리를 연신 숙이며 귀엽게 인사하는 모습으로 안방극장에 신선함을 안겼다.

이후 정혜성은 극중 넘치는 의욕과 열정에 휩싸인 인턴의 면모를 보이던 중 바닥에 커피를 왕창 쏟는가 하면, 커피를 닦기 위해 대걸레질을 하다 김성룡(남궁민)의 낭심을 강타하는 허당기 가득한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배꼽 잡게 만들기도 했다.

1일 방송될 3회분에서 정혜성은 복면으로 얼굴을 꽁꽁 가린 채 등장한다. 검정색 야구 모자와 검정색 선글라스, 검정 마스크를 착용하는 등 머리부터 발끝까지 올(ALL) 블랙으로 가리고 있는 장면. 누군가와 만난 정혜성은 눈동자가 똥그래진 채로 당황스러운 표정을 지으며 심상찮은 분위기를 드리운다. 이와 관련 정혜성이 복면으로 자신의 정체를 숨겨야하는 이유는 무엇인 지, 비밀스럽게 어떤 활약을 펼치게 될 지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제작사 로고스필름 측은 “정혜성은 명랑하고 유쾌한, 그리고 허당스런 모습 이면에 비밀을 감추고 있는, 베일에 쌓여있는 인물”이라며 “얼굴에 복면을 하게 된 이유부터, 정혜성이 지니고 있는 비밀스러운 정체가 3회분에서 밝혀지게 된다. 정혜성이 ‘김과장’에서 어떤 활약을 펼치게 될 지 지켜봐 달라”고 밝혔다.

  • ‘복면가은’ 정혜성
    • 입력 2017-01-31 17:35:48
    • 수정2017-01-31 17:35:59
    TV특종


KBS 2TV 새 수목드라마 ‘김과장’에서 인턴사원 홍가은을 연기 중인정혜성이 머리부터 발끝까지 블랙으로 덮어쓴, ‘복면 가은’으로 변신한다.

지난 방송에서 뽀글뽀글한 파마머리를 한 채 첫 등장한 정혜성은 TQ그룹 회계부 인턴으로 발탁되자 90도로 허리를 연신 숙이며 귀엽게 인사하는 모습으로 안방극장에 신선함을 안겼다.

이후 정혜성은 극중 넘치는 의욕과 열정에 휩싸인 인턴의 면모를 보이던 중 바닥에 커피를 왕창 쏟는가 하면, 커피를 닦기 위해 대걸레질을 하다 김성룡(남궁민)의 낭심을 강타하는 허당기 가득한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배꼽 잡게 만들기도 했다.

1일 방송될 3회분에서 정혜성은 복면으로 얼굴을 꽁꽁 가린 채 등장한다. 검정색 야구 모자와 검정색 선글라스, 검정 마스크를 착용하는 등 머리부터 발끝까지 올(ALL) 블랙으로 가리고 있는 장면. 누군가와 만난 정혜성은 눈동자가 똥그래진 채로 당황스러운 표정을 지으며 심상찮은 분위기를 드리운다. 이와 관련 정혜성이 복면으로 자신의 정체를 숨겨야하는 이유는 무엇인 지, 비밀스럽게 어떤 활약을 펼치게 될 지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제작사 로고스필름 측은 “정혜성은 명랑하고 유쾌한, 그리고 허당스런 모습 이면에 비밀을 감추고 있는, 베일에 쌓여있는 인물”이라며 “얼굴에 복면을 하게 된 이유부터, 정혜성이 지니고 있는 비밀스러운 정체가 3회분에서 밝혀지게 된다. 정혜성이 ‘김과장’에서 어떤 활약을 펼치게 될 지 지켜봐 달라”고 밝혔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