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여야 대선후보들 민생·정책 행보
입력 2017.02.02 (01:26) 정치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이 대선 불출마를 선언하며 대선 판도가 급변에 접어든 가운데, 여야의 대선주자들은 반 전 총장의 지지층을 흡수하기 위한 민생, 정책행보를 계속한다.

문재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2일(오늘) 설 연휴 전국 순회 첫번째로 경남 남해와 진주 등을 방문한다.

문 전 대표는 남해읍 전통시장을 방문해 민생경제를 살리겠다고 공약하면서 지지를 호소할 예정이다. 이어 진주 혁신도시를 방문해 간담회를 갖고, 기업유치를 통해 혁신도시의 발전을 약속하면서 민심을 공략할 전망이다.

이재명 성남시장은 이날 성과연봉제 폐기를 위한 정책협약식을 열어 노동계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노동자의 표심을 파고든다는 계획이다.

안희정 충남지사는 이날 국회 출입기자간담회를 통해 현안에 대한 견해를 밝힐 예정이다. 특히 최근 여론조사에서의 상승세에 대한 본인의 생각, 앞으로 당내 경선에 임하는 자세 등을 드러낼 것으로 보인다.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는 이날 국민의당 창당1주년을 맞아, 당원들에게 올해 대선에서의 당내 단합과 지지를 강조하면서 대선에서의 적극적인 도움을 호소할 전망이다.

유승민 바른정당 의원은 창업지원센터 디캠프를 방문해 스타트업 기업 대표들과 간담회를 갖는다. 유 의원은 이 자리에서 다음 대선 공약으로 내놓을 혁신성장과 관련, 다양한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정책을 가다듬을 예정이다.

같은 당 남경필 경기지사는 군부대를 방문해 군 장병들의 노고를 위로할 계획이다.
  • 여야 대선후보들 민생·정책 행보
    • 입력 2017-02-02 01:26:21
    정치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이 대선 불출마를 선언하며 대선 판도가 급변에 접어든 가운데, 여야의 대선주자들은 반 전 총장의 지지층을 흡수하기 위한 민생, 정책행보를 계속한다.

문재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2일(오늘) 설 연휴 전국 순회 첫번째로 경남 남해와 진주 등을 방문한다.

문 전 대표는 남해읍 전통시장을 방문해 민생경제를 살리겠다고 공약하면서 지지를 호소할 예정이다. 이어 진주 혁신도시를 방문해 간담회를 갖고, 기업유치를 통해 혁신도시의 발전을 약속하면서 민심을 공략할 전망이다.

이재명 성남시장은 이날 성과연봉제 폐기를 위한 정책협약식을 열어 노동계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노동자의 표심을 파고든다는 계획이다.

안희정 충남지사는 이날 국회 출입기자간담회를 통해 현안에 대한 견해를 밝힐 예정이다. 특히 최근 여론조사에서의 상승세에 대한 본인의 생각, 앞으로 당내 경선에 임하는 자세 등을 드러낼 것으로 보인다.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는 이날 국민의당 창당1주년을 맞아, 당원들에게 올해 대선에서의 당내 단합과 지지를 강조하면서 대선에서의 적극적인 도움을 호소할 전망이다.

유승민 바른정당 의원은 창업지원센터 디캠프를 방문해 스타트업 기업 대표들과 간담회를 갖는다. 유 의원은 이 자리에서 다음 대선 공약으로 내놓을 혁신성장과 관련, 다양한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정책을 가다듬을 예정이다.

같은 당 남경필 경기지사는 군부대를 방문해 군 장병들의 노고를 위로할 계획이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