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델라웨어 교도소서 죄수들 인질극…“트럼프 때문” 주장
입력 2017.02.02 (04:20) 수정 2017.02.02 (15:55) 국제
미국 델라웨어 주(州)의 한 교도소에서 1일(현지시간) 수감자들이 교도관들을 인질로 잡고 인질극을 벌이면서 그 이유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때문"이라고 주장하고 있다.

AP통신과 CBS 방송 등 미 언론들에 따르면 델라웨어 주 도버 북쪽 스머나에 위치한 제임스 T.본 교정센터에서 1일(현지시간) 오전 10시 반쯤 인질극이 벌어졌다.

인질극 발생 직후 곧바로 지역 경찰관 수십 명이 출동했으며 교도소 주변이 긴급 봉쇄됐다.

수감자들은 처음에 4명의 교도관을 인질로 붙잡았다가 1일 오후 2시쯤 1명을, 8시쯤 추가로 1명을 풀어줬다.

현재 2명의 교도관이 인질로 붙잡혀 있으며 경찰 당국이 협상을 벌이고 있다

인질극을 벌이고 있는 수감자들은 지역 언론에 전화를 걸어 요구사항을 전달하면서 "도널드 트럼프와 그가 한 모든 일들, 그가 하고 있는 모든 일들"을 알고 있다며 "앞으로 시설이 더 나빠질 것이라는 걸 안다"고 인질극 이유를 설명했다.

또 요구사항으로 "수감자들에게 가장 중요한 것은 교육이며, 모든 수감자를 위한 효율적인 사회복귀 프로그램과 더불어 교도소 예산 배분에 대한 정보도 달라"고 요구했다.

델라웨어 주 당국자는 당국이 현재 인질범들과 무선으로 교신 중이라며 "일단 상황을 안전하게 해결한 후 그들의 요구조건과 면책 등에 관해 얘기할 시간이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인질극이 발생한 교도소는 2천500명의 죄수를 수감할 수 있는 델라웨어 주 최대 남성 교도소로, 1천500명가량의 교도관이 근무하고 있다.

2004년에는 이곳에서 죄수가 변호사를 성폭행하고 7시간가량 인질로 잡았다가 사살된 적이 있다고 AP통신은 전했다.
  • 美델라웨어 교도소서 죄수들 인질극…“트럼프 때문” 주장
    • 입력 2017-02-02 04:20:21
    • 수정2017-02-02 15:55:23
    국제
미국 델라웨어 주(州)의 한 교도소에서 1일(현지시간) 수감자들이 교도관들을 인질로 잡고 인질극을 벌이면서 그 이유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때문"이라고 주장하고 있다.

AP통신과 CBS 방송 등 미 언론들에 따르면 델라웨어 주 도버 북쪽 스머나에 위치한 제임스 T.본 교정센터에서 1일(현지시간) 오전 10시 반쯤 인질극이 벌어졌다.

인질극 발생 직후 곧바로 지역 경찰관 수십 명이 출동했으며 교도소 주변이 긴급 봉쇄됐다.

수감자들은 처음에 4명의 교도관을 인질로 붙잡았다가 1일 오후 2시쯤 1명을, 8시쯤 추가로 1명을 풀어줬다.

현재 2명의 교도관이 인질로 붙잡혀 있으며 경찰 당국이 협상을 벌이고 있다

인질극을 벌이고 있는 수감자들은 지역 언론에 전화를 걸어 요구사항을 전달하면서 "도널드 트럼프와 그가 한 모든 일들, 그가 하고 있는 모든 일들"을 알고 있다며 "앞으로 시설이 더 나빠질 것이라는 걸 안다"고 인질극 이유를 설명했다.

또 요구사항으로 "수감자들에게 가장 중요한 것은 교육이며, 모든 수감자를 위한 효율적인 사회복귀 프로그램과 더불어 교도소 예산 배분에 대한 정보도 달라"고 요구했다.

델라웨어 주 당국자는 당국이 현재 인질범들과 무선으로 교신 중이라며 "일단 상황을 안전하게 해결한 후 그들의 요구조건과 면책 등에 관해 얘기할 시간이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인질극이 발생한 교도소는 2천500명의 죄수를 수감할 수 있는 델라웨어 주 최대 남성 교도소로, 1천500명가량의 교도관이 근무하고 있다.

2004년에는 이곳에서 죄수가 변호사를 성폭행하고 7시간가량 인질로 잡았다가 사살된 적이 있다고 AP통신은 전했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