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CIA 前부국장 “北, 핵장착ICBM 이르면 2년 내 보유”
입력 2017.02.02 (09:26) 수정 2017.02.02 (09:40) 정치
북한이 이르면 2년 안에 핵탄두를 장착한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능력을 확보할 것으로 전직 중앙정보국(CIA) 고위인사가 전망했다고 자유아시아방송(RFA)이 보도했다.

존 맥로린 전 CIA 부국장은 현지시간 어제(1일) 미국 하원 군사위원회가 개최한 청문회에서 "북한은 트럼프 행정부 임기 내인 4년 안에, 더 이르면 이번 115차 미국 의회 회기가 끝나는 2019년 1월 이전에 핵탄두를 장착한 대륙간탄도미사일을 보유할 가능성이 크다"고 밝혔다. 맥로린 전 부국장은 "북한이 현재 12개에서 20개의 핵무기를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며 "향후 5년 내 100개까지 그 수가 늘어날 수 있다"고 내다봤다.

그는 이어 제임스 매티스 미국 국방부 장관의 한국 방문을 거론하면서 "한미동맹은 트럼프 행정부에서도 계속 굳건하게 유지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미 하원 군사위원회는 또 오는 7일 수미 테리 전 중앙정보국 북한 분석관 등 전문가들을 위원회에 출석시켜 미국의 대북정책 대안을 주제로 청문회를 개최할 예정이라고 방송은 덧붙였다.
  • CIA 前부국장 “北, 핵장착ICBM 이르면 2년 내 보유”
    • 입력 2017-02-02 09:26:51
    • 수정2017-02-02 09:40:35
    정치
북한이 이르면 2년 안에 핵탄두를 장착한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능력을 확보할 것으로 전직 중앙정보국(CIA) 고위인사가 전망했다고 자유아시아방송(RFA)이 보도했다.

존 맥로린 전 CIA 부국장은 현지시간 어제(1일) 미국 하원 군사위원회가 개최한 청문회에서 "북한은 트럼프 행정부 임기 내인 4년 안에, 더 이르면 이번 115차 미국 의회 회기가 끝나는 2019년 1월 이전에 핵탄두를 장착한 대륙간탄도미사일을 보유할 가능성이 크다"고 밝혔다. 맥로린 전 부국장은 "북한이 현재 12개에서 20개의 핵무기를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며 "향후 5년 내 100개까지 그 수가 늘어날 수 있다"고 내다봤다.

그는 이어 제임스 매티스 미국 국방부 장관의 한국 방문을 거론하면서 "한미동맹은 트럼프 행정부에서도 계속 굳건하게 유지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미 하원 군사위원회는 또 오는 7일 수미 테리 전 중앙정보국 북한 분석관 등 전문가들을 위원회에 출석시켜 미국의 대북정책 대안을 주제로 청문회를 개최할 예정이라고 방송은 덧붙였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