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인천지하철2호선 소음도 실태조사 실시
입력 2017.02.02 (10:59) 수정 2017.02.02 (11:04) 사회
인천시는 개통 이후 소음민원이 잇따르고 있는 인천지하철2호선 지상구간을 대상으로 소음도 실태조사를 실시한다.

조사 대상은 인천2호선 29.2km 구간 가운데 지상구간 6.3km 구간으로, 서구 검단오류역과 왕길역 등 5개 역 주변 지역이다. 인천시는 이들 역 주변 5곳씩을 각각 선정해 연말까지 계절별·시간대별 소음도를 측정할 예정이다. 철도소음 관리기준은 주거지·녹지·학교는 주간 70데시벨, 야간 60데시벨, 상업·공업지역은 주간 75데시벨, 야간 65데시벨이다.

인천시는 실태조사 결과를 토대로 소음저감 대책을 마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인천지하철2호선 소음도 실태조사 실시
    • 입력 2017-02-02 10:59:31
    • 수정2017-02-02 11:04:37
    사회
인천시는 개통 이후 소음민원이 잇따르고 있는 인천지하철2호선 지상구간을 대상으로 소음도 실태조사를 실시한다.

조사 대상은 인천2호선 29.2km 구간 가운데 지상구간 6.3km 구간으로, 서구 검단오류역과 왕길역 등 5개 역 주변 지역이다. 인천시는 이들 역 주변 5곳씩을 각각 선정해 연말까지 계절별·시간대별 소음도를 측정할 예정이다. 철도소음 관리기준은 주거지·녹지·학교는 주간 70데시벨, 야간 60데시벨, 상업·공업지역은 주간 75데시벨, 야간 65데시벨이다.

인천시는 실태조사 결과를 토대로 소음저감 대책을 마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