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터널서 승용차·시내버스 ‘쾅‘…1명 사망
입력 2017.02.05 (04:09) 수정 2017.02.05 (04:09) 사회
어젯밤(4일) 11시 30분쯤 부산 사하구에서 서구로 이어지는 편도 2차선 대티터널에서 김 모(40·여) 씨가 몰던 고급 외제 승용차가 옆 차선에서 같은 방향으로 달리고 있던 시내버스와 추돌했다.

이 충격으로 승용차는 터널 벽을 들이받고 옆으로 넘어졌고, 승용차 운전자 김 씨는 현장에서 숨졌다.

시내버스에도 승객이 타고 있었지만, 다친 사람은 없었다.

경찰은 음주 운전 여부와 함께 사고 차량의 블랙박스 등을 통해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 터널서 승용차·시내버스 ‘쾅‘…1명 사망
    • 입력 2017-02-05 04:09:17
    • 수정2017-02-05 04:09:28
    사회
어젯밤(4일) 11시 30분쯤 부산 사하구에서 서구로 이어지는 편도 2차선 대티터널에서 김 모(40·여) 씨가 몰던 고급 외제 승용차가 옆 차선에서 같은 방향으로 달리고 있던 시내버스와 추돌했다.

이 충격으로 승용차는 터널 벽을 들이받고 옆으로 넘어졌고, 승용차 운전자 김 씨는 현장에서 숨졌다.

시내버스에도 승객이 타고 있었지만, 다친 사람은 없었다.

경찰은 음주 운전 여부와 함께 사고 차량의 블랙박스 등을 통해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