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홍진영, 아이돌 컴백 대란 합류…신곡 ‘사랑한다 안한다’
입력 2017.02.05 (15:54) 연합뉴스
트로트 침체기에도 활발히 활동 중인 홍진영이 이달 아이돌 그룹의 컴백 대란에 합류한다.

5일 소속사 뮤직K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트로트 가수 홍진영은 9일 새 싱글 '사랑한다 안 한다'를 발표한다. 신곡은 지난해 3월 발표한 미니앨범 '화양연화'(花樣年華)' 이후 11개월 만이다.

이달은 방탄소년단, 트와이스, 블락비 등의 인기 그룹과 NCT드림, 러블리즈, 구구단, SF9 등 주목받는 신인 그룹의 컴백이 예고돼 있어 홍진영은 차별화된 트로트 곡으로 틈새를 공략하겠다는 계획이다.

'사랑한다 안 한다'는 안영민이 작곡한 동양적인 감성의 세미 트로트 곡이다.

소속사 관계자는 "홍진영이 컴백을 앞두고 그간 고수해온 긴 머리를 자르고 단발머리로 변신했다"며 "단발은 데뷔 후 처음"이라고 말했다.

지난 2009년 첫 곡 '사랑의 배터리'로 데뷔한 홍진영은 '산다는 건', '내사랑', '부기맨', '사랑이 좋아' 등의 곡으로 사랑받았으며 '화양연화'의 타이틀곡 '엄지 척'으로도 인기를 끌었다.

신곡 공개일인 9일에는 데뷔 이래 첫 쇼케이스를 개최한다.

쇼케이스에서 그는 신곡 '사랑한다 안 한다'와 히트곡 '사랑의 배터리', KBS 2TV '불후의 명곡'에서 선보인 '안녕하세요' 등을 들려준다. '안녕하세요' 무대에는 홍진영의 컴백을 축하하고자 피처링에 참여했던 래퍼 아웃사이더가 함께 한다.
  • 홍진영, 아이돌 컴백 대란 합류…신곡 ‘사랑한다 안한다’
    • 입력 2017-02-05 15:54:19
    연합뉴스
트로트 침체기에도 활발히 활동 중인 홍진영이 이달 아이돌 그룹의 컴백 대란에 합류한다.

5일 소속사 뮤직K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트로트 가수 홍진영은 9일 새 싱글 '사랑한다 안 한다'를 발표한다. 신곡은 지난해 3월 발표한 미니앨범 '화양연화'(花樣年華)' 이후 11개월 만이다.

이달은 방탄소년단, 트와이스, 블락비 등의 인기 그룹과 NCT드림, 러블리즈, 구구단, SF9 등 주목받는 신인 그룹의 컴백이 예고돼 있어 홍진영은 차별화된 트로트 곡으로 틈새를 공략하겠다는 계획이다.

'사랑한다 안 한다'는 안영민이 작곡한 동양적인 감성의 세미 트로트 곡이다.

소속사 관계자는 "홍진영이 컴백을 앞두고 그간 고수해온 긴 머리를 자르고 단발머리로 변신했다"며 "단발은 데뷔 후 처음"이라고 말했다.

지난 2009년 첫 곡 '사랑의 배터리'로 데뷔한 홍진영은 '산다는 건', '내사랑', '부기맨', '사랑이 좋아' 등의 곡으로 사랑받았으며 '화양연화'의 타이틀곡 '엄지 척'으로도 인기를 끌었다.

신곡 공개일인 9일에는 데뷔 이래 첫 쇼케이스를 개최한다.

쇼케이스에서 그는 신곡 '사랑한다 안 한다'와 히트곡 '사랑의 배터리', KBS 2TV '불후의 명곡'에서 선보인 '안녕하세요' 등을 들려준다. '안녕하세요' 무대에는 홍진영의 컴백을 축하하고자 피처링에 참여했던 래퍼 아웃사이더가 함께 한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