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연예수첩] 故 신해철 유족 손해배상소송 재개
입력 2017.02.08 (08:25) 수정 2017.02.08 (09:13) 아침뉴스타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故 신해철 씨 유족이 집도의 강 모 씨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소송이 어제 열렸습니다.

1년 10개월 만에 재개된 건데요.

양측은 신해철 씨의 사망 원인이 수술로 인한 것인지, 환자의 부주의로 인한 것인지를 두고 팽팽하게 대립했습니다.

<녹취> 박호균(변호사) : "이제 재판 마지막에 와 있다고 볼 수 있고요. 4월 정도에는 통상적으로 판결이 선고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故 신해철 씨 유족은 집도의 강 씨에 대해 약 45억 원의 손해배상을 청구한 상태인데요.

이에 대해 강 씨는 위 축소술은 신해철 씨의 동의를 받고 진행했으며, 심낭 천공은 수술 당시엔 발견되지 않았다며 무죄를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연예수첩] 故 신해철 유족 손해배상소송 재개
    • 입력 2017-02-08 08:28:01
    • 수정2017-02-08 09:13:36
    아침뉴스타임
故 신해철 씨 유족이 집도의 강 모 씨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소송이 어제 열렸습니다.

1년 10개월 만에 재개된 건데요.

양측은 신해철 씨의 사망 원인이 수술로 인한 것인지, 환자의 부주의로 인한 것인지를 두고 팽팽하게 대립했습니다.

<녹취> 박호균(변호사) : "이제 재판 마지막에 와 있다고 볼 수 있고요. 4월 정도에는 통상적으로 판결이 선고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故 신해철 씨 유족은 집도의 강 씨에 대해 약 45억 원의 손해배상을 청구한 상태인데요.

이에 대해 강 씨는 위 축소술은 신해철 씨의 동의를 받고 진행했으며, 심낭 천공은 수술 당시엔 발견되지 않았다며 무죄를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