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그때 그 뉴스] 걸어서 자유로 탈출
입력 2017.02.15 (06:59) 그때 그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16년 전 오늘은 서울 도시 전체가 눈에 파묻힌 날이었다. 32년 만에 쏟아진 기록적인 폭설에 도로, 건물, 교통수단 등 땅 위의 모든 것들은 제 기능을 잃고 새하얀 이불 속에 드러누워버렸다.

심각한 교통체증은 불을 보듯 뻔한 상황, 지상에서 갈 길을 잃은 사람들이 지하로 몰리면서 이날하루종일 지하철이 북새통을 이뤘다.

  • [그때 그 뉴스] 걸어서 자유로 탈출
    • 입력 2017-02-15 06:59:39
    그때 그뉴스
16년 전 오늘은 서울 도시 전체가 눈에 파묻힌 날이었다. 32년 만에 쏟아진 기록적인 폭설에 도로, 건물, 교통수단 등 땅 위의 모든 것들은 제 기능을 잃고 새하얀 이불 속에 드러누워버렸다.

심각한 교통체증은 불을 보듯 뻔한 상황, 지상에서 갈 길을 잃은 사람들이 지하로 몰리면서 이날하루종일 지하철이 북새통을 이뤘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