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남궁민-남상미-김원해, “경리부 파이팅”
입력 2017.02.15 (21:47) 수정 2017.02.15 (21:47) TV특종

KBS 2TV ‘김과장’ 남궁민-남상미-김원해가 ‘경리부 어벤져스’의 푸근하고 유쾌한 ‘소주 회식’을 선보인다.

지난 6회분에서는 김성룡(남궁민)-윤하경(남상미)-추남호(김원해), 경리부 3인방의 의기투합이 빛을 발했다. 김성룡이 TQ택배 노조위원장으로 오해받아 받은, 검은돈 3억을 경리부 브레인다운 추남호의 조언과 윤하경의 똑소리 나는 행동력에 힘입어 전액 회사로 귀속시켰던 것. 김성룡을 필두로 한 세 사람의 팀워크가 안방극장에 속 시원한 ‘사이다 뒤통수 한방’을 안겼다.

이와 관련 남궁민-남상미-김원해가 15일(오늘) 방송될 7회분에서 처음으로 한자리에 뭉쳐 술자리를 갖는 모습이 포착됐다. 극중 ‘꼴통이자 의인’ 김성룡, ‘대놓고 똑순이’ 윤하경, ‘알고 보니 브레인’인 추남호, 세 사람이 모여 소주잔을 기울이고 있는 장면. 세 사람은 동시에 소주잔을 부딪치며 건배를 하기도 하고, 서로의 소주잔에 술을 채워주는 등 화기애애한 시간을 갖는다. 또한 남궁민과 남상미는 ‘원샷 원킬’하는 닮은꼴 음주법으로, 추남호는 손에서 젓가락을 놓지 않는 ‘3인 3색’ 술자리 자태로 웃음을 선사할 전망이다.

특히 이 날 촬영에서는 남궁민-남상미-김원해가 리얼리티 200% 음주 연기를 펼쳐 보는 이들을 흥겹게 했다. 세 사람이 소주 대신 맹물을 연신 들이키면서도 표정부터 감탄사까지 실감나는 열연을 이어갔던 것. 더욱이 김원해는 닭발을 안주삼아 실제 음주를 감행하려고 했지만, 닭발을 먹어본 후 “완전 불닭발이네”라며 얼얼한 입안을 어쩔 줄 몰라하는 모습으로 현장에 폭소를 안겼다.

제작사 로고스필름 측은 “앞으로 남궁민이 겪게 될 의인으로의 변화 속에서 남상미와 김원해의 특별한 조력이 크게 작용하게 된다. 세 사람의 ‘으쌰으쌰’ 의기투합이 담길 오늘 7회 방송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 남궁민-남상미-김원해, “경리부 파이팅”
    • 입력 2017-02-15 21:47:13
    • 수정2017-02-15 21:47:26
    TV특종

KBS 2TV ‘김과장’ 남궁민-남상미-김원해가 ‘경리부 어벤져스’의 푸근하고 유쾌한 ‘소주 회식’을 선보인다.

지난 6회분에서는 김성룡(남궁민)-윤하경(남상미)-추남호(김원해), 경리부 3인방의 의기투합이 빛을 발했다. 김성룡이 TQ택배 노조위원장으로 오해받아 받은, 검은돈 3억을 경리부 브레인다운 추남호의 조언과 윤하경의 똑소리 나는 행동력에 힘입어 전액 회사로 귀속시켰던 것. 김성룡을 필두로 한 세 사람의 팀워크가 안방극장에 속 시원한 ‘사이다 뒤통수 한방’을 안겼다.

이와 관련 남궁민-남상미-김원해가 15일(오늘) 방송될 7회분에서 처음으로 한자리에 뭉쳐 술자리를 갖는 모습이 포착됐다. 극중 ‘꼴통이자 의인’ 김성룡, ‘대놓고 똑순이’ 윤하경, ‘알고 보니 브레인’인 추남호, 세 사람이 모여 소주잔을 기울이고 있는 장면. 세 사람은 동시에 소주잔을 부딪치며 건배를 하기도 하고, 서로의 소주잔에 술을 채워주는 등 화기애애한 시간을 갖는다. 또한 남궁민과 남상미는 ‘원샷 원킬’하는 닮은꼴 음주법으로, 추남호는 손에서 젓가락을 놓지 않는 ‘3인 3색’ 술자리 자태로 웃음을 선사할 전망이다.

특히 이 날 촬영에서는 남궁민-남상미-김원해가 리얼리티 200% 음주 연기를 펼쳐 보는 이들을 흥겹게 했다. 세 사람이 소주 대신 맹물을 연신 들이키면서도 표정부터 감탄사까지 실감나는 열연을 이어갔던 것. 더욱이 김원해는 닭발을 안주삼아 실제 음주를 감행하려고 했지만, 닭발을 먹어본 후 “완전 불닭발이네”라며 얼얼한 입안을 어쩔 줄 몰라하는 모습으로 현장에 폭소를 안겼다.

제작사 로고스필름 측은 “앞으로 남궁민이 겪게 될 의인으로의 변화 속에서 남상미와 김원해의 특별한 조력이 크게 작용하게 된다. 세 사람의 ‘으쌰으쌰’ 의기투합이 담길 오늘 7회 방송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