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운전 중 포켓몬고’ 국내서도 교통사고 발생
입력 2017.02.16 (18:34) 수정 2017.02.16 (19:57) 사회
운전 중 증강현실 게임인 '포켓몬고'를 하다가 교통사고를 낸 사례가 국내에서 처음으로 발생했다.

대전 서부경찰서는 운전을 하며 포켓몬고 게임을 하다가 횡단보도를 건너던 한 모(33) 씨를 친 혐의로 원 모(31) 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16일 밝혔다.

원 씨는 지난 7일 밤 10시 10분쯤 대전시 도안동의 한 도로에서 승용차를 운전하며 포켓몬을 잡다가 한 씨를 들이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이 사고로 한 씨는 전치 2주의 상처를 입었다.

경찰 조사에서 원 씨는 "운전을 하다 좌측에 나타난 포켓몬을 잡으려고 좌회전을 하다 보행자를 보지 못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 ‘운전 중 포켓몬고’ 국내서도 교통사고 발생
    • 입력 2017-02-16 18:34:34
    • 수정2017-02-16 19:57:08
    사회
운전 중 증강현실 게임인 '포켓몬고'를 하다가 교통사고를 낸 사례가 국내에서 처음으로 발생했다.

대전 서부경찰서는 운전을 하며 포켓몬고 게임을 하다가 횡단보도를 건너던 한 모(33) 씨를 친 혐의로 원 모(31) 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16일 밝혔다.

원 씨는 지난 7일 밤 10시 10분쯤 대전시 도안동의 한 도로에서 승용차를 운전하며 포켓몬을 잡다가 한 씨를 들이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이 사고로 한 씨는 전치 2주의 상처를 입었다.

경찰 조사에서 원 씨는 "운전을 하다 좌측에 나타난 포켓몬을 잡으려고 좌회전을 하다 보행자를 보지 못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