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현대상선, 해외 한진해운 터미널 등 우량자산 인수
입력 2017.02.16 (18:48) 수정 2017.02.16 (19:43) 경제
현대상선은 한진해운 우량 자산 인수와 관련해 원가 경쟁력 강화와 거점 터미널 확보 등의 목적으로 한진퍼시픽 지분 100%를 인수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16일 공시했다.

현대상선은 터미널 상세 실사와 항만 당국 승인 등 절차를 거쳐 올 상반기 안에 인수를 마무리할 계획이다. 인수금액은 150억원이다. 한진퍼시픽은 한진해운의 터미널 운영 자회사로, 한진해운이 60%, 마린터미널투자(MTIL)가 40%의 지분을 각각 보유하고 있다.

이와 함께 현대상선은 16일 이사회를 열어 한진퍼시픽(HPC) 지분 100%를 인수하는 안건을 통과시켰다. 한진퍼시픽은 현재 일본 도쿄터미널과 타이완 가오슝터미널을 운영하고 있다.
  • 현대상선, 해외 한진해운 터미널 등 우량자산 인수
    • 입력 2017-02-16 18:48:31
    • 수정2017-02-16 19:43:15
    경제
현대상선은 한진해운 우량 자산 인수와 관련해 원가 경쟁력 강화와 거점 터미널 확보 등의 목적으로 한진퍼시픽 지분 100%를 인수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16일 공시했다.

현대상선은 터미널 상세 실사와 항만 당국 승인 등 절차를 거쳐 올 상반기 안에 인수를 마무리할 계획이다. 인수금액은 150억원이다. 한진퍼시픽은 한진해운의 터미널 운영 자회사로, 한진해운이 60%, 마린터미널투자(MTIL)가 40%의 지분을 각각 보유하고 있다.

이와 함께 현대상선은 16일 이사회를 열어 한진퍼시픽(HPC) 지분 100%를 인수하는 안건을 통과시켰다. 한진퍼시픽은 현재 일본 도쿄터미널과 타이완 가오슝터미널을 운영하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