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다인 “노력하는 배우 될게요”
입력 2017.02.22 (09:53) 수정 2017.02.22 (09:56) TV특종
이다인이 드라마 ‘화랑’의 종영 인사를 전했다.

21일 종영한 KBS2 TV ‘화랑’에서 톡톡 튀는 청정매력의 명랑 귀족 ‘수연’ 역 이다인이 방송 내내 응원해준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한 것.

이다인은 소속사 키이스트를 통해 “지난해 더운 여름 촬영을 시작해서 종영하는 지금까지 ‘수연’으로 살 수 있어서 행복했고, 이제 헤어져야 한다고 생각하니 많이 아쉽다. 수연과 ‘반연커플’에 많은 응원과 사랑 주셔서 정말 감사하다” 라면서 “시청자 여러분들의 사랑에 보답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는 배우가 되겠다”라고 전했다.

이다인은 이번 작품에서 순정만화 속 주인공 같은 완벽 비주얼과 내숭 없는 털털한 캐릭터로 드라마에 활력을 불어넣으며 시선을 집중시켰다. 극 중 거침없는 언변으로 고민 상담을 해주는가 하면, 좋아하는 남자에게는 ‘순애보 사랑꾼’다운 면모까지 선보이며 카멜레온 매력을 발산했다. 또한 회를 거듭할수록 극 초반 볼 수 없었던 애틋하고 섬세한 감정연기로 도지한과의 가슴 시린 로맨스를 절절하게 그려냈다.

뿐만 아니라 이다인은 고아라, 최민호, 도지한 등 여러 배우들과 호흡하며 남녀불문 빛나는 케미스트리를 선보였다. 달달한 로맨스 케미부터 티격태격 남매 케미, 찰떡 워맨스까지 상대에 따른 다채로운 감정을 그려내며 남다른 시너지를 자아냈다. 이는 보는 이들에게 깨알 재미를 선사하며 캐릭터의 매력을 배가시켰다.

‘화랑’을 통해 특급 신예로 떠오른 이다인의 다음 행보에 관심이 집중된다.
  • 이다인 “노력하는 배우 될게요”
    • 입력 2017-02-22 09:53:29
    • 수정2017-02-22 09:56:37
    TV특종
이다인이 드라마 ‘화랑’의 종영 인사를 전했다.

21일 종영한 KBS2 TV ‘화랑’에서 톡톡 튀는 청정매력의 명랑 귀족 ‘수연’ 역 이다인이 방송 내내 응원해준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한 것.

이다인은 소속사 키이스트를 통해 “지난해 더운 여름 촬영을 시작해서 종영하는 지금까지 ‘수연’으로 살 수 있어서 행복했고, 이제 헤어져야 한다고 생각하니 많이 아쉽다. 수연과 ‘반연커플’에 많은 응원과 사랑 주셔서 정말 감사하다” 라면서 “시청자 여러분들의 사랑에 보답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는 배우가 되겠다”라고 전했다.

이다인은 이번 작품에서 순정만화 속 주인공 같은 완벽 비주얼과 내숭 없는 털털한 캐릭터로 드라마에 활력을 불어넣으며 시선을 집중시켰다. 극 중 거침없는 언변으로 고민 상담을 해주는가 하면, 좋아하는 남자에게는 ‘순애보 사랑꾼’다운 면모까지 선보이며 카멜레온 매력을 발산했다. 또한 회를 거듭할수록 극 초반 볼 수 없었던 애틋하고 섬세한 감정연기로 도지한과의 가슴 시린 로맨스를 절절하게 그려냈다.

뿐만 아니라 이다인은 고아라, 최민호, 도지한 등 여러 배우들과 호흡하며 남녀불문 빛나는 케미스트리를 선보였다. 달달한 로맨스 케미부터 티격태격 남매 케미, 찰떡 워맨스까지 상대에 따른 다채로운 감정을 그려내며 남다른 시너지를 자아냈다. 이는 보는 이들에게 깨알 재미를 선사하며 캐릭터의 매력을 배가시켰다.

‘화랑’을 통해 특급 신예로 떠오른 이다인의 다음 행보에 관심이 집중된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