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정몽구 현대차 회장, 다음 달 주총서 사내이사 재선임
입력 2017.02.22 (19:48) 수정 2017.02.22 (20:03) 경제
현대자동차가 정몽구 현대차 회장을 사내이사로 재선임하기로 했다.

현대차는 다음달 17일 정기주주총회를 열고, 다음달 임기가 끝나는 정 회장을 사내이사로 선임하는 안건을 처리한다고 22일(오늘) 공시했다.

정 회장은 현대모비스와 현대건설, 현대파워텍 등기임원도 맡고 있다.

현대차 관계자는 KBS와의 통화에서 정 회장의 사내 이사 재선임은 책임 경영을 강화하는 차원에서 항상 임기가 끝나면 주총을 통해 재선임해왔다고 설명했다.

현대차는 또 대전고등법원장 출신인 최은수 법무법인 대륙아주 고문 변호사를 사외이사와 감사위원에 선임하기로 했다.

한편, 현대모비스도 다음달 17일 정기주주총회에서 정의선 현대차 부회장을 임기 3년의 사내이사로 재선임하는 안건을 처리할 예정이다.

정 부회장은 현재 현대차·기아차·현대제철의 등기임원도 맡고 있다.
  • 정몽구 현대차 회장, 다음 달 주총서 사내이사 재선임
    • 입력 2017-02-22 19:48:37
    • 수정2017-02-22 20:03:48
    경제
현대자동차가 정몽구 현대차 회장을 사내이사로 재선임하기로 했다.

현대차는 다음달 17일 정기주주총회를 열고, 다음달 임기가 끝나는 정 회장을 사내이사로 선임하는 안건을 처리한다고 22일(오늘) 공시했다.

정 회장은 현대모비스와 현대건설, 현대파워텍 등기임원도 맡고 있다.

현대차 관계자는 KBS와의 통화에서 정 회장의 사내 이사 재선임은 책임 경영을 강화하는 차원에서 항상 임기가 끝나면 주총을 통해 재선임해왔다고 설명했다.

현대차는 또 대전고등법원장 출신인 최은수 법무법인 대륙아주 고문 변호사를 사외이사와 감사위원에 선임하기로 했다.

한편, 현대모비스도 다음달 17일 정기주주총회에서 정의선 현대차 부회장을 임기 3년의 사내이사로 재선임하는 안건을 처리할 예정이다.

정 부회장은 현재 현대차·기아차·현대제철의 등기임원도 맡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