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野 대선주자 외부 일정 최소화
입력 2017.02.27 (01:31) 수정 2017.02.27 (01:51) 정치
박근혜 대통령 탄핵 심판 최후 변론일인 27일(오늘), 야권 대선주자들은 탄핵 정국에 대비하기 위해 외부 일정을 줄이고 당 내부 활동에 집중한다.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는 한 종편 프로그램에 출연하는 것 외에는 외부 일정을 잡지 않았다.

문 전 대표 캠프 측은 오늘 오전, 캠프명과 로고 등을 공식 발표하고 본격적인 활동을 알릴 예정이다.

안희정 충남지사는 오늘 오후 사무금융노조 정책 간담회를 한 뒤 종합 편성 채널 프로그램에 출연한다.

이재명 성남시장은 광주를 찾는다. 민주당 광주시당 장애인 위원회 발대식을 비롯한 당 내부 일정은 물론 광주 시민과의 대화 등 외부 활동도 폭넓게 소화하며 지지를 호소할 예정이다.

국민의당 안철수 전 대표는 전남도청에서 열리는 4차 산업혁명 관련 특강을 소화한 뒤, 전남 나주에서 열리는 국민의당 기초단체장 및 지방 의원 합동 연수장으로 이동해 당 내부 결속을 다질 예정이다.

손학규 전 대표도 국민의당 지도부와 함께 대전에서 최고위원회의에 이어 국민의당 기초단체장 합동 연수에 참석한다.
  • 野 대선주자 외부 일정 최소화
    • 입력 2017-02-27 01:31:35
    • 수정2017-02-27 01:51:59
    정치
박근혜 대통령 탄핵 심판 최후 변론일인 27일(오늘), 야권 대선주자들은 탄핵 정국에 대비하기 위해 외부 일정을 줄이고 당 내부 활동에 집중한다.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는 한 종편 프로그램에 출연하는 것 외에는 외부 일정을 잡지 않았다.

문 전 대표 캠프 측은 오늘 오전, 캠프명과 로고 등을 공식 발표하고 본격적인 활동을 알릴 예정이다.

안희정 충남지사는 오늘 오후 사무금융노조 정책 간담회를 한 뒤 종합 편성 채널 프로그램에 출연한다.

이재명 성남시장은 광주를 찾는다. 민주당 광주시당 장애인 위원회 발대식을 비롯한 당 내부 일정은 물론 광주 시민과의 대화 등 외부 활동도 폭넓게 소화하며 지지를 호소할 예정이다.

국민의당 안철수 전 대표는 전남도청에서 열리는 4차 산업혁명 관련 특강을 소화한 뒤, 전남 나주에서 열리는 국민의당 기초단체장 및 지방 의원 합동 연수장으로 이동해 당 내부 결속을 다질 예정이다.

손학규 전 대표도 국민의당 지도부와 함께 대전에서 최고위원회의에 이어 국민의당 기초단체장 합동 연수에 참석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