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MLB- 김현수, ‘1번타자’로 출전…시범경기 첫 안타·타점
입력 2017.02.27 (05:28) 수정 2017.02.27 (05:47) 메이저리그
미국 프로야구 볼티모어의 김현수가 올해 미국프로야구 시범경기 첫 안타와 타점을 올렸다.

김현수는 27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새러소타의 에드 스미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피츠버그 파이리츠와 메이저리그 시범경기에 1번타자 좌익수로 선발 출전해 3타수 1안타 1타점을 기록했다.

출발은 불안했다. 김현수는 1회 첫 타석에서 피츠버그 우완 선발 제임슨 타이온에게 헛스윙 삼진을 당했다.

하지만 두 번째 타석은 달랐다. 1-1로 맞선 2회말 2사 1,2루에서 좌전 안타를 타점을 올렸다.

김현수는 5회 우익수 뜬공으로 물러났고, 6회초 수비 때 아네우리 타바레스와 교체됐다.

김현수는 25일 시범경기 개막전에서 3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두 번째 경기에서 안타를 신고한 김현수는 올해 시범경기에서 6타수 1안타(타율 0.167)를 기록 중이다.
  • MLB- 김현수, ‘1번타자’로 출전…시범경기 첫 안타·타점
    • 입력 2017-02-27 05:28:11
    • 수정2017-02-27 05:47:04
    메이저리그
미국 프로야구 볼티모어의 김현수가 올해 미국프로야구 시범경기 첫 안타와 타점을 올렸다.

김현수는 27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새러소타의 에드 스미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피츠버그 파이리츠와 메이저리그 시범경기에 1번타자 좌익수로 선발 출전해 3타수 1안타 1타점을 기록했다.

출발은 불안했다. 김현수는 1회 첫 타석에서 피츠버그 우완 선발 제임슨 타이온에게 헛스윙 삼진을 당했다.

하지만 두 번째 타석은 달랐다. 1-1로 맞선 2회말 2사 1,2루에서 좌전 안타를 타점을 올렸다.

김현수는 5회 우익수 뜬공으로 물러났고, 6회초 수비 때 아네우리 타바레스와 교체됐다.

김현수는 25일 시범경기 개막전에서 3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두 번째 경기에서 안타를 신고한 김현수는 올해 시범경기에서 6타수 1안타(타율 0.167)를 기록 중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