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北 고위급 말레이 입국 “시신 인수·시민 석방 등 논의”
입력 2017.02.28 (19:04) 수정 2017.02.28 (19:11)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북한의 고위급 대표단이 오늘 말레이시아에 도착했습니다.

시신 인도를 요구할 것으로 보여 귀추가 주목됩니다.

쿠알라룸푸르에서 이승철 특파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북한의 리동일 전 유엔대표부 차석대사 등 고위급 대표단이 오늘 말레이시아에 도착했습니다.

북한 대사관으로 향한 리 전 차석대사는 인권문제를 논의하고 합의하기 위해 왔다고 말했습니다.

리 전 차석대사가 논의사항으로 든 것은 모두 세가집니다.

첫째, 13일 공항에서 사망한 북한 시민의 시신을 북한으로 돌려보내는 것이라고 밝혀 김정남 시신 인도를 요구할 계획임을 분명히 했습니다.

또 말레이시아 경찰에 체포된 리정철의 석방문제, 그리고 마지막으로 북한과 말레이시아의 우호관계 강화를 논의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리 전 차석대사는 말레이시아 정부가 북한과의 외교관계를 재검토하기로 한 것과 관련한 입장 등을 묻는 질문에는 답하지 않았습니다.

오늘 리길성 북한 외무성 부상이 베이징에 도착하는 등 북한 고위관료가 중국과 말레이시아를 잇따라 찾으면서 북한이 김정남 사건과 관련해 외교적 해법을 모색하는 것 아닌가하는 분석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쿠알라룸푸르에서 KBS 뉴스 이승철입니다.
  • 北 고위급 말레이 입국 “시신 인수·시민 석방 등 논의”
    • 입력 2017-02-28 19:05:32
    • 수정2017-02-28 19:11:09
    뉴스 7
<앵커 멘트>

북한의 고위급 대표단이 오늘 말레이시아에 도착했습니다.

시신 인도를 요구할 것으로 보여 귀추가 주목됩니다.

쿠알라룸푸르에서 이승철 특파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북한의 리동일 전 유엔대표부 차석대사 등 고위급 대표단이 오늘 말레이시아에 도착했습니다.

북한 대사관으로 향한 리 전 차석대사는 인권문제를 논의하고 합의하기 위해 왔다고 말했습니다.

리 전 차석대사가 논의사항으로 든 것은 모두 세가집니다.

첫째, 13일 공항에서 사망한 북한 시민의 시신을 북한으로 돌려보내는 것이라고 밝혀 김정남 시신 인도를 요구할 계획임을 분명히 했습니다.

또 말레이시아 경찰에 체포된 리정철의 석방문제, 그리고 마지막으로 북한과 말레이시아의 우호관계 강화를 논의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리 전 차석대사는 말레이시아 정부가 북한과의 외교관계를 재검토하기로 한 것과 관련한 입장 등을 묻는 질문에는 답하지 않았습니다.

오늘 리길성 북한 외무성 부상이 베이징에 도착하는 등 북한 고위관료가 중국과 말레이시아를 잇따라 찾으면서 북한이 김정남 사건과 관련해 외교적 해법을 모색하는 것 아닌가하는 분석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쿠알라룸푸르에서 KBS 뉴스 이승철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