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北 ‘비운의 황태자’ 김정남 피살
BBC “말레이 출신 UN직원 2명 북한 떠나”
입력 2017.03.13 (09:51) 수정 2017.03.13 (09:58) 정치
북한이 김정남 피살 사건과 관련해 북한 내에 있는 말레이시아인에 대해 출국 금지령을 내린 가운데, 말레이시아 출신 UN직원 2명이 지난 주 북한을 떠난 것으로 확인됐다고 영국 BBC가 보도했다.

BBC는 이들이 UN이 발급한 여행증명서를 소지한 세계식량기구(WFP) 직원으로, 9일 베이징에 도착한 사실을 UN이 확인했다고 보도했다.

세계식량기구는 이 직원들이 국제행정사무관으로 말레이시아 정부의 사절은 아니라고 밝혔다.

이와 관련해 말레이시아 정부 관계자는 이들이 이번에 북한을 빠져나오는데 어떠한 역할을 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로써 북한에 남은 말레이시아 국적자는 9명으로 줄었다.
  • BBC “말레이 출신 UN직원 2명 북한 떠나”
    • 입력 2017-03-13 09:51:11
    • 수정2017-03-13 09:58:03
    정치
북한이 김정남 피살 사건과 관련해 북한 내에 있는 말레이시아인에 대해 출국 금지령을 내린 가운데, 말레이시아 출신 UN직원 2명이 지난 주 북한을 떠난 것으로 확인됐다고 영국 BBC가 보도했다.

BBC는 이들이 UN이 발급한 여행증명서를 소지한 세계식량기구(WFP) 직원으로, 9일 베이징에 도착한 사실을 UN이 확인했다고 보도했다.

세계식량기구는 이 직원들이 국제행정사무관으로 말레이시아 정부의 사절은 아니라고 밝혔다.

이와 관련해 말레이시아 정부 관계자는 이들이 이번에 북한을 빠져나오는데 어떠한 역할을 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로써 북한에 남은 말레이시아 국적자는 9명으로 줄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