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하나, 인생캐릭터 ‘보이스’
입력 2017.03.13 (10:35) 수정 2017.03.13 (10:35) TV특종


이하나가 수사물의 여주인공은 민폐라는 공식을 허물었다. 12일 종영한 OCN ‘보이스’ (연출 김홍선, 제작 콘텐츠K)를 성공적으로 마무리 시키며 이하나의 저력을 입증했다.

‘보이스’는 OCN 최고 기대작으로 방영 전부터 큰 기대를 모은 작품. 특히, 범죄 수사물에 여자 주인공을 필두로 세우는 파격적인 스토리 라인으로 더욱 이슈가 됐다. 이하나는 ‘보이스’의 여주인공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이하나는 그간 독특한 행보를 이어가며 대체불가 여배우로 자리했다. 드라마 ‘메리대구공방전’ , ‘고교처세왕’ , ‘착하지 않은 여자들’ 등을 통해 특색 있는 캐릭터를 맡아 만화 속에서 금방이라도 튀어나온 듯 한 모습으로 시청자들과 마주했다. 화장기 없는 얼굴에 발목까지 오는 긴치마, 반쯤 감긴 눈빛으로 무심하게 대사를 뱉던 이하나는 망가져도 러블리한 생활연기를 주로 선보이며 사랑 받아왔다.

그런 이하나가 선택한 차기 작은 신선한 충격이 아닐 수가 없었다. ‘범죄스릴러’라는 쉽지 않은 장르물에 ‘보이스 프로파일러’라는 이름조차 생소한 직업을 갖은 캐릭터에 도전하며 과감한 연기변신을 시도한 것.

이하나가 연기한 ‘강권주’는 냉철하고 책임감 강한 인물. 피해자들과의 통화로 수사의 물꼬를 트며 범죄수사의 최전방에서 활약한다. 이하나는 카리스마 넘치는 능동적인 캐릭터를 담백하지만 진정성 있게 소화해내며 연기 스펙트럼을 차분히 증명해냈다.

[사진제공= OCN]
  • 이하나, 인생캐릭터 ‘보이스’
    • 입력 2017-03-13 10:35:06
    • 수정2017-03-13 10:35:17
    TV특종


이하나가 수사물의 여주인공은 민폐라는 공식을 허물었다. 12일 종영한 OCN ‘보이스’ (연출 김홍선, 제작 콘텐츠K)를 성공적으로 마무리 시키며 이하나의 저력을 입증했다.

‘보이스’는 OCN 최고 기대작으로 방영 전부터 큰 기대를 모은 작품. 특히, 범죄 수사물에 여자 주인공을 필두로 세우는 파격적인 스토리 라인으로 더욱 이슈가 됐다. 이하나는 ‘보이스’의 여주인공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이하나는 그간 독특한 행보를 이어가며 대체불가 여배우로 자리했다. 드라마 ‘메리대구공방전’ , ‘고교처세왕’ , ‘착하지 않은 여자들’ 등을 통해 특색 있는 캐릭터를 맡아 만화 속에서 금방이라도 튀어나온 듯 한 모습으로 시청자들과 마주했다. 화장기 없는 얼굴에 발목까지 오는 긴치마, 반쯤 감긴 눈빛으로 무심하게 대사를 뱉던 이하나는 망가져도 러블리한 생활연기를 주로 선보이며 사랑 받아왔다.

그런 이하나가 선택한 차기 작은 신선한 충격이 아닐 수가 없었다. ‘범죄스릴러’라는 쉽지 않은 장르물에 ‘보이스 프로파일러’라는 이름조차 생소한 직업을 갖은 캐릭터에 도전하며 과감한 연기변신을 시도한 것.

이하나가 연기한 ‘강권주’는 냉철하고 책임감 강한 인물. 피해자들과의 통화로 수사의 물꼬를 트며 범죄수사의 최전방에서 활약한다. 이하나는 카리스마 넘치는 능동적인 캐릭터를 담백하지만 진정성 있게 소화해내며 연기 스펙트럼을 차분히 증명해냈다.

[사진제공= OCN]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