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화이트데이의 ‘옴므’
입력 2017.03.13 (10:37) TV특종
남성 듀오 옴므(이현 이창민)가 화이트데이 콘서트를 성황리에 마쳤다.

옴므는 11일과 12일 이틀간 서울 마포구 무브홀에서 화이트데이를 탐험하는 커플들을 위한 안내서를 열고 달콤한 음악과 유쾌한 이야기를 관객들에게 선사했다.

‘고백’을 주제로 열린 이날 콘서트에서 옴므는 ‘고백’에 어울리는 노래들을 어쿠스틱 메들리로 편곡해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특히 옴므 공연의 트레이드마크인 혼자 공연을 보러 온 혼공남녀ZONE 관객을 위한 옴므가 만나게 해준다 이벤트는 솔로 관객들의 뜨거운 호응을 이끌었다.

이날 옴므는 내겐 전부니까, 밥만 잘 먹더라, 딜레마, 사랑이 아냐 등을 열창하며 공연을 더욱 알차게 만들었다.

한편 옴므는 작년 12월 열린 크리스마스를 탐험하는 커플들을 위한 안내서에 이어 이번 화이트데이 콘서트도 관객들의 뜨거운 찬사를 받으며 소극장 공연의 강자로 우뚝 섰다.
  • 화이트데이의 ‘옴므’
    • 입력 2017-03-13 10:37:35
    TV특종
남성 듀오 옴므(이현 이창민)가 화이트데이 콘서트를 성황리에 마쳤다.

옴므는 11일과 12일 이틀간 서울 마포구 무브홀에서 화이트데이를 탐험하는 커플들을 위한 안내서를 열고 달콤한 음악과 유쾌한 이야기를 관객들에게 선사했다.

‘고백’을 주제로 열린 이날 콘서트에서 옴므는 ‘고백’에 어울리는 노래들을 어쿠스틱 메들리로 편곡해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특히 옴므 공연의 트레이드마크인 혼자 공연을 보러 온 혼공남녀ZONE 관객을 위한 옴므가 만나게 해준다 이벤트는 솔로 관객들의 뜨거운 호응을 이끌었다.

이날 옴므는 내겐 전부니까, 밥만 잘 먹더라, 딜레마, 사랑이 아냐 등을 열창하며 공연을 더욱 알차게 만들었다.

한편 옴므는 작년 12월 열린 크리스마스를 탐험하는 커플들을 위한 안내서에 이어 이번 화이트데이 콘서트도 관객들의 뜨거운 찬사를 받으며 소극장 공연의 강자로 우뚝 섰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